추석명절 인사말 문구 최악은 "이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추석 인사말’ ‘가장 싫은 명절 잔소리’ ‘추석명절 인사말 문구’
‘추석 인사말’ ‘가장 싫은 명절 잔소리’ ‘추석명절 인사말 문구’
‘추석 인사말’ ‘가장 싫은 명절 잔소리’ ‘추석명절 인사말 문구’

민족 대명절 추석이 다가왔다. 오랜만에 만난 친지들간에는 서로 묘한 ‘부담감’이 감돈다. 듣기 좋은 추석 인사말도 있지만 늦어지는 취업, 결혼으로 인해 듣고 싶지 않은 인사말도 있다.

지난해 한 구인구직 포털이 추석을 앞두고 대학생 782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에 따르면 ‘좋은 데 취업해야지’가 44.9%를 차지해 1위를 기록했다.

이어 2위는 14.3%를 차지한 ‘졸업하면 뭐할 거니?’ 3위는 ‘애인은 있니?’로 10.1%를 차지했다. 특히 대학생들은 취업관련 잔소리와 근황을 묻는 질문에 가장 스트레스를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밖에 ‘살 좀 빼렴’ ‘어릴 때 참 기대가 컸는데’ ‘학교 다닐 때 공부 좀 하지’ 등이 뒤를 이었다.
 

박효선
박효선 rahs135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박효선입니다. 많은 격려와 질책의 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14.25상승 15.4112:20 04/20
  • 코스닥 : 1030.77상승 1.3112:20 04/20
  • 원달러 : 1111.40하락 5.812:20 04/20
  • 두바이유 : 67.05상승 0.2812:20 04/20
  • 금 : 64.83하락 0.2912:20 04/20
  • [머니S포토] 인사 나누는 이재명과 정성호
  • [머니S포토] 기아, 준중형 세단 '더 뉴 K3' 출시…1738만~2582만원
  • [머니S포토] 주호영 "한미 정상회담서 백신 확보 중요 의제 돼야"
  • [머니S포토] 원내대책회의 입장하는 윤호중-홍익표
  • [머니S포토] 인사 나누는 이재명과 정성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