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평 커플 폭행사건, 두번 분노케 하는 이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부평 커플 폭행'./사진=뉴스1(인천지방경찰청 제공)
'부평 커플 폭행'./사진=뉴스1(인천지방경찰청 제공)
'부평 커플 폭행'

‘부평 커플 폭행사건’의 피의자가 모두 붙잡혔다. 이번 사건이 해결 국면으로 접어든 가운데 경찰이 부평 커플 폭행사건의 가해자들을 옹호하는 태도를 보여 여론의 뭇매를 맞고 있다. 최근 인천 부평에서 일어난 ‘묻지마 폭행 사건’을 조사 중이던 경찰 관계자가 한 방송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아주 나쁜 애들이 아닌 것 같다”며 가해자를 두둔하는 발언을 한 것.

이번 사건에 대해 경찰 측은 “아주 나쁜 애들은 아닌 것 같다”며 “그냥 술 먹고 그렇게 된 거다”라고 언급했다. 이어 “솔직히 젊은 애들이 우발적으로 싸운 건데 조금 많이 때렸다”며 “동영상으로 보면 더 격해 보이고 그런 거지 사람 죽인 것도 아니고 물품 강취해간 것도 아니고”라고 덧붙였다.

부평 커플 폭행사건은 남녀 커플이 길거리에서 일면식도 없던 이들에게 집단 폭행을 당한 사건이다.

앞서 지난12일 오전 5시쯤 술을 마신 뒤 택시를 타고 귀가하던 가해자 일당 4명은 인천 부평구의 한 횡단보도 앞을 지나가던 A(25)씨와 여자친구 B(21)씨를 보고 택시에서 내려 욕설을 하고 집단 폭행을 했다. 집단으로 폭행한 뒤에는 시계 등 금품을 빼앗아 도주했다. 이들 4명의 집단폭행으로 인해 피해자 남성은 전체 5주의 상해 진단을 받았다.
 

박효선
박효선 rahs135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박효선입니다. 많은 격려와 질책의 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8.62상승 4.2918:03 04/16
  • 코스닥 : 1021.62상승 7.7218:03 04/16
  • 원달러 : 1116.30하락 1.318:03 04/16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8:03 04/16
  • 금 : 65.12상승 0.9518:03 04/16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 [머니S포토] 경제계 찾은 홍남기 '경제동향 점검 및 정책 추진방향 논의'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친문' 4선 윤호중 의원 선출
  • [머니S포토] 민관협력 '탄소중립' 컨트롤타워, 오늘 추진위 발족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