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사 중대발표, '화성' 물 흔적 발견… "소금기 머금고 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나사 중대발표' '화성 물흔적' /사진=YTN뉴스 캡처
'나사 중대발표' '화성 물흔적' /사진=YTN뉴스 캡처


'나사 중대발표' '화성 물흔적'

화성에서 흐르는 물의 흔적이 발견돼 과학계가 들썩이고 있다.

28일(현지시간) 미 항공우주국(NASA)에 따르면 화성 정찰 위성이 과염소산염으로 불리는 수분을 포함하고 있는 광물을 화성 표면에서 발견했다.

지금까지 화성에 물이 얼음상태로 존재한다는 것은 밝혀졌는데 액체 상태의 물이 존재한다는 증거가 제시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일부 과염소산염은 영하 70도에서도 물을 보존할 수 있다.

나사 과학자들은 "과염소산염에서 무언가가 물로 바뀌고 가느다란 줄기로 나타난다"며 "이는 화성의 물은 순수한 형태의 물이 아니라 소금기를 머금고 있음을 의미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번 연구 결과는 과학저널 '네이처 지오사이언스'에 게재됐다.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18:03 02/26
  • 금 : 64.29하락 1.1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