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봉 7000만원, 자전거 평생직업"… 경륜, 22기 후보생 모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륜 경주 장면. 현재 국내 등록된 경륜선수는 570여명이며, 평균연봉이 7000만원에 이를 정도로 경륜은 프로스포츠 종목 중 높은 편이다. /사진제공=국민체육진흥공단
경륜 경주 장면. 현재 국내 등록된 경륜선수는 570여명이며, 평균연봉이 7000만원에 이를 정도로 경륜은 프로스포츠 종목 중 높은 편이다. /사진제공=국민체육진흥공단
10월 2~16일 원서교부… 1~3차 테스트 거쳐 최종 20명 내외 선발
후보생 내년 1~11월 영주 경륜훈련원서 '미래 경륜왕' 박차

"평균연봉 7000만원, 자기관리만 잘 하면 정년은 없다.”

프로스포츠, 경륜이 '미래 경륜왕'을 꿈꾸는 후보생을 모집한다.

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 이창섭) 경륜경정사업본부가 '제22기 경륜선수후보생'을 모집하기로 한 가운데 10월 2일부터 16일까지 원서접수를 받는다고 30일 밝혔다.

대한민국 남자로서 병역의무를 마쳤거나 면제된 자라면 누구나 지원이 가능하다. 다만 시력에 제한은 있다. 교정시력 기준 양쪽 모두 0.5 이상이어야 한다.

경륜훈련원은 최정예 후보생의 선발을 위해 서류전형과 함께 3차에 걸쳐 선발시험을 실시한다. 1차 시험(10월 27~30일)에서는 필기시험(일반상식)과 자전거 주행능력 테스트와 각근력, 악력, 배근력 등 체력을 측정한다.

1차 시험을 통과한 응시자는 11월 10~11일 인성검사와 자전거 실기(500m, 1㎞) 등을 치르며, 2차 합격자를 대상으로 정밀 신체검사와 면접을 거쳐 12월 9일 최종 합격자를 발표한다.

후보생 모집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경륜 홈페이지(krace.or.kr)를 참조하거나 경륜훈련원(054-630-1615)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합격자들은 내년 1월 초 경북 영주 경륜훈련원에 입소해 11월까지 약 11개월간 프로경륜 선수가 되기 위한 고강도 훈련을 받는다. 후보생 기간 중 별도의 교육비는 없지만 식비와 교재비 등 1인당 400만원 정도는 자비로 부담해야 한다.

이번 후보생 선발부터는 올림픽과 아시안게임 등 국제대회 1~3위 입상자와 전국체전 개인종목 1위 입상 경력자는 1차 시험이 면제된다. 또한 교육 성적이 우수한 후보생의 경우 조기졸업도 가능하다.

지난 1994년 시작해 올해로 22년째를 맞는 한국경륜은 그동안 경륜선수의 산실인 경륜훈련원을 통해 1000명 이상의 선수를 배출했으며, 현재 현역 프로경륜 선수는 570여명이다. 평균연봉은 지난해 기준으로 7000만원이며, 상위 10명의 경우 무려 2억원에 이를 정도로 높다.

경륜 관계자는 "최근 55세 최고령 선수였던 민인기 선수가 20년 넘는 선수생활을 마감하고 은퇴했다. 프로스포츠에서 55세까지 현역으로 뛴다는 것 자체가 믿기 힘들지만 경륜의 세계에서는 가능하다는 것을 보여주는 사례로 이번 기회에 많은 젊은이들의 도전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박정웅
박정웅 parkjo@mt.co.kr  | twitter facebook

자전거와 걷기여행을 좋아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18:03 02/26
  • 금 : 64.29하락 1.1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