깨끗한나라·충북도청, 715억 투자 MOU 체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충청북도는 30일 종합제지기업 깨끗한나라 외 2개사와 제조공장 신설 및 종합물류센터 건설을 위한 총 715억 투자규모의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충북도청에서 열린 협약식은 이시종 충북도지사, 이필용 음성군수와 깨끗한나라 최병민 회장 등 주요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다.

이번 MOU로 충북 음성 생극산업단지 내 16,000평 부지에 제조공장 및 종합물류센터가 신설될 예정이다. 깨끗한나라와 충북도청은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협력 체계를 공고히 할 것을 다짐했다. 

깨끗한나라와 충청북도는 투자 MOU 체결 이후 긴밀한 협조 체계를 구축하여 일자리를 창출하고 지역 인재를 채용함으로써 지역 주민 모두와 상생할 것을 약속했다.

충청북도 관계자는 “충북도가 전국경제 4% 규모 실현과 일자리 증대에 힘쓰고 있으며, 이번 깨끗한나라 등과 MOU 체결로 청년실업 해소와 충북 지역 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깨끗한나라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400여 명의 고용 창출, 새로운 제품 개발 및 물류 개선으로 제지산업 경쟁력을 확보하는 등 깨끗한나라와 충북도가 동반성장 할 수 있는 방안을 지속적으로 강구하겠다”고 밝혔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