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인성, 극성팬 집까지 쳐들어와 소리 지르고 난동부려…처벌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조인성 극성팬'

우 조인성의 집에 중국 극성팬이 무단 침입해 난동을 부렸다.


30일 한 매체는 "서울 송파경찰서가 조인성의 집에 주거침입 혐의로 중국인 31세 A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다"라고 보도했다.


매체에 따르면 A씨는 오늘(30일) 새벽 0시 20분쯤 서울 방이동에 있는 조인성의 자택에 조인성이 집에 들어가는 것을 확인한 뒤 따라 들어가 "조인성 나오라"며 난동을 부린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대해 한 경찰 관계자는 "'나와라. 나와라' 막 저항을 했다. 조인성 동생이 내보내려고 했지만 계속 저항하면서 '조인성 나와라'라고 했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당시 조인성은 자택에 머물고 있었다. A 씨는 조인성 동생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의해 현장에서 체포됐다. A 씨는 2개월 전 여행비자로 한국에 들어왔으며 2년 전부터 조인성 가족이 운영하는 카페나 조인성의 해외 일정 등을 따라다닌 것으로 전해졌다.


조인성 측 관계자는 "다행히 신체적인 피해는 없었지만 야밤에 발생한 뜻밖의 사건에 조인성씨와 가족들이 놀란 가슴을 쓸어내렸다"고 덧붙였다.


한편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조인성의 자택에 무단침입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사진=SBS>

 

  • 0%
  • 0%
  • 코스피 : 2625.98상승 5.5418:01 05/18
  • 코스닥 : 871.57상승 5.5918:01 05/18
  • 원달러 : 1266.60하락 8.418:01 05/18
  • 두바이유 : 110.88상승 4.2318:01 05/18
  • 금 : 1815.90하락 2.318:01 05/18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 [머니S포토] 기재부·중소기업인 대화,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예린, 첫 솔로 무대
  • [머니S포토] 5·18 민중항쟁 제42주년 서울기념식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