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 ‘디젤게이트’ 발발 20일 만에 국내고객에 사과문 발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폭스바겐 로고.
폭스바겐 로고.

폭스바겐이 디젤차량 배출가스 소프트웨어 조작 스캔들이 발발한지 20일만에 국내 소비자들에게 공식사과할 예정이다.

폭스바겐코리아는 배기가스 조작 의심차량 구입고객 9만2000여명에게 사과문을 보낼 예정이라고 7일 밝혔다. 사과문에는 해당 차량을 리콜하겠다는 입장도 공식적으로 밝힐 계획이다.

지난달 18일 미국 환경보호청(EPA)이 폭스바겐그룹의 배출가스 조작 사실을 발표한 지 20일만으로 마틴 빅터콘 전 폭스바겐 그룹 최고경영자가 사과한 적은 있으나 한국 법인의 사과는 처음이다. 또한 한국법인의 리콜과 관련한 공식적인 인정도 최초다.

폭스바겐코리아는 지난 1일 홈페이지 공지를 통해 배출가스 조작 소프트웨어를 탑재한 것으로 추정되는 EA 189 엔진 모델이 9만2247대로 집계됐다면서 "해결방안을 최선을 다해 찾고 있다"고만 밝혔다.

하지만 리콜시기에 대해서는 본사의 해결방안이 나와야 하며 독일 정부와 환경부의 승인도 있어야 한다는 이유로 구체적으로 밝히지는 않았다.

한편 폭스바겐그룹 소속으로 국내에 배기가스 조작 차량을 2만8791대 판매한 것으로 추산되는 아우디도 소비자들에게 처음으로 사과할 예정이다.
 

최윤신
최윤신 chldbstls@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 2팀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4.42상승 4.2118:01 07/23
  • 코스닥 : 1055.50상승 5.2518:01 07/23
  • 원달러 : 1150.80상승 0.918:01 07/23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8:01 07/23
  • 금 : 72.25상승 0.8218:01 07/23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 [머니S포토] 1호 공약 잠룡 추미애 "지대개혁…보유세 강화·거래세 낮출 것"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2022년 예산안 관련 시·도당 위원장 간담회
  • [머니S포토] '청해부대 사태' 김기현 "창군 이래 유례없는일"…국정조사 촉구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