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산 자동차 1만여대 무더기 리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리콜대상 자동차. /제공=국토부
리콜대상 자동차. /제공=국토부

포드와 랜드로버, 캐딜락 등 미국산 승용차 8개 차종 1만여대가 무더기로 리콜조치된다.

국토교통부는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지엠코리아에서 수입·판매한 승용자동차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돼 자발적으로 시정조치(리콜)한다고 7일 밝혔다.

먼저 포드의 이스케이프와 퓨전, MKZ 등 3개 차종은 에어백 내부 회로 결함으로 에어백이 정상적으로 작동되지 않아 안전운행에 지장을 줄 가능성이 발견됐다. 리콜 대상은 2012년 4월 15일부터 2013년 9월 10일까지 제작된 1523대다.

또, 포드 몬데오와 퓨전, MKZ 등 3개 차종은 조향장치 가운데 파워스티어링 모터를 고정하는 볼트의 결함으로 조향기능이 정상적으로 작동되지 않는 것으로 드러났다.

리콜대상은 2012년 7월 7일부터 올해 4월 15일까지 제작된 4908대다. 이들 포드자동차는 8일부터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부품 점검 및 교환 등)를 받을 수 있다.

레인지로버와 레인지로버 스포츠 승용차는 차량 도어 컨트롤 제어 시스템의 소프트웨어 오류로 도어가 열린 상태임에도 닫힌 상태인 것처럼 인지돼 안전운행에 지장을 줄 가능성이 발견됐다. 대상 차량은 2012년 3월29일부터 올해 5월23일까지 제작된 2773대다.

또, 2013년 8월 13일부터 9월 14일까지 제작된 디스커버리4는 선루프 유리를 감싸고 있는 고무 실링의 접착제 불량으로 누수와 소음 등의 현상이 발생해 리콜조치된다.

이들 차량은 8일부터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를 받을 수 있다.

지엠코리아가 수입판매한 캐딜락 ATS 승용자동차의 경우 후면유리 성에제거 시스템에 전원을 공급하는 배선 상의 커넥터 연결 부위가 접촉불량이 일어나 화재 발생 가능성이 발견됐다.

리콜대상은 2012년 12월21일부터 올해 3월18일까지 제작된 499대로 8일부터 지엠코리아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소프트 웨어 업데이트)를 받을 수 있다.

국토부는 이번 리콜과 관련해 해당 제작사에서는 자동차 소유자에게 우편으로 시정방법 등을 알릴 계획이며, 자비로 수리한 경우에는 제작사에 수리한 비용에 대한 보상을 신청할 수 있다.
 

최윤신
최윤신 chldbstls@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 2팀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6.86상승 4.3323:59 07/28
  • 코스닥 : 1035.68하락 10.8723:59 07/28
  • 원달러 : 1154.60상승 4.523:59 07/28
  • 두바이유 : 73.87상승 0.3523:59 07/28
  • 금 : 72.82하락 0.223:59 07/28
  • [머니S포토] BIG3 회의, 입장하는 홍남기·권칠승
  • [머니S포토] 박용진·정세균·이낙연·추미애·김두관·이재명 '파이팅!'
  • [머니S포토] 신혼희망타운 모델하우스 살펴보는 노형욱 장관
  • [머니S포토] 요즌것들 연구소2, 인사 나누는 이준석-이영
  • [머니S포토] BIG3 회의, 입장하는 홍남기·권칠승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