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원 살인사건, 에드워드 리 아버지 "패터슨, 범인 아닌 척 위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태원 살인사건'

검찰이 '이태원 살인 사건' 현장의 목격자인 에드워드 리를 아더 존 패터슨 재판에 증인으로 신청할 방침인 가운데, 애드워드 리의 아버지가 7일 "(증인을) 당연히 해야한다"고 말했다.

애드워드 리의 아버지는 이날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지난 18년 동안 이 잘못된 길을 이번이 마지막으로 바로 잡을 수 있는 길인데 이 길을 위해서 당연히 증인에 서야 된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이번에 이 모든 게 종결이 돼서 저희도 좀 자유스러워지고 싶다"며 "(피해자 가족들의) 원통함을 풀어드리기 위해서라도 저희가 할 수 있는 방법은 다 해야 하지 않겠냐"라고 말했다.

그는 에드워드의 사건 당시 기억이 흐려진 것 아니냐는 우려에 대해선 "기억이 흐려질 리가 없다"며 "나도 지금 18년 전에 있던 모든 공판 기록을 다 외우고 있다"고 일축했다.

이어 패터슨이 "에드워드가 죽였다고 믿고 있다"고 주장한 것과 관련, "지금도 그 당시 친구를 살인범으로 몰고 자기가 범인이 아닌척 위장을 하는 것"이라며 "패터슨은 조씨를 살인하고 친구인 에드워드 리도 (정신적으로) 살인을 한 애"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태원 살인사건' '이태원 살인사건'의 범인으로 지목된 아더 존 패터슨. /사진=뉴스1
'이태원 살인사건' '이태원 살인사건'의 범인으로 지목된 아더 존 패터슨. /사진=뉴스1
 

  • 0%
  • 0%
  • 코스피 : 3266.49하락 9.6413:01 08/06
  • 코스닥 : 1057.50하락 2.0413:01 08/06
  • 원달러 : 1142.30하락 1.413:01 08/06
  • 두바이유 : 71.29상승 0.9113:01 08/06
  • 금 : 68.80하락 2.5713:01 08/06
  • [머니S포토] 우아한형제들 임원과 인사 나누는 대권잠룡 '정세균'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회의, 발언하는 송영길
  • [머니S포토] 첫 출근 하며 취재진 질문에 답하는 고승범 내정자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중대본 회의 들어서는 김부겸 총리
  • [머니S포토] 우아한형제들 임원과 인사 나누는 대권잠룡 '정세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