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은행,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에 촉각교재 2200부 기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C은행은 ‘세계 시력의 날’(10월 8일)을 기념해 오는 7일 임직원 2200명이 직접 제작에 참여한 시각장애인용 촉각교재 2200부를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에 기증했다. 기증된 촉각교재는 전국의 맹학교 및 시각장애인 단체에 전달된다.

SC은행 임직원의 촉각교재 제작 봉사활동은 SC그룹이 실명예방 및 시력회복을 지원하기 위해 전 세계적으로 펼치고 있는 글로벌 사회공헌 프로그램인 ‘Seeing is Believing’ 캠페인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SC은행= 사진 제공
SC은행= 사진 제공

이번에 기증된 촉각교재는 ‘착한도서관프로젝트’ 시즌4를 통해 만들어진 ‘서울시 문화유산 묘사 오디오북 100선’ 가운데 8개 문화재의 오디오 해설 내용을 재구성한 것이다. 이 교재에는 문화재에 대한 점자 해설과 함께 축소 모형이 담겨 있어 손으로 직접 모양과 질감을 느끼며 문화재를 이해할 수 있다. ‘착한도서관프로젝트’는 SC은행이 2011년부터 시각장애인의 문화복지 증진을 위해 연례 행사로 진행 중인 사회공헌활동이다.

서울점자도서관 김두현 관장은 “이번에 보급된 촉각교재는 입체퍼즐로 만들어진 문화유산을 손으로 만져보며 형상을 인지하는 동시에 제공된 점자자료로 문화제에 관한 정보를 얻을 수 있어, 시각장애인이 학습을 하거나 참관을 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SC은행 홍보부 김미란 팀장은 “임직원의 정성과 마음이 담긴 촉각교재가 문화 사각지대에 놓여있는 시각장애인들에게 유용한 안내 자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SC그룹은 2003년부터 지금까지 ‘Seeing is Believing’ 캠페인을 통해 전 세계 약 1억300만 명의 시각장애인을 지원해왔다. SC은행은 국내에서의 ‘Seeing is Believing’ 연계 프로그램으로 일반인들의 목소리 기부를 통해 시각장애인을 위한 문화 컨텐츠를 개발, 보급하는 ‘착한도서관프로젝트’를 5년째 펼쳐오고 있다.
 

  • 0%
  • 0%
  • 코스피 : 3263.88상승 23.0923:59 06/22
  • 코스닥 : 1011.56상승 0.5723:59 06/22
  • 원달러 : 1131.90하락 2.823:59 06/22
  • 두바이유 : 74.81하락 0.0923:59 06/22
  • 금 : 72.52상승 0.7323:59 06/22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책위 가상자산 TF, 인사 나누는 박완주·유동수
  • [머니S포토] 국회 대정부 질문 생각에 잠긴 '송영길'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주재하는 서영교 위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전 국무총리 초청 왁자지껄 토론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책위 가상자산 TF, 인사 나누는 박완주·유동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