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SS서울패션위크] YG케이플러스 "김설희·앨리스·이봄찬·조환 눈에 띄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016 S/S 서울패션위크를 앞두고 컬렉션에서 주목해야 할 모델들에 대한 관심 역시 커지고 있다. 이에 모델 에이전시 YG케이플러스는 이번 컬렉션에서 주목할 만한 4명의 모델들을 소개했다. 

김설희
[16SS서울패션위크] YG케이플러스 "김설희·앨리스·이봄찬·조환 눈에 띄네"
신인 모델 김설희는 YG케이플러스 제4회 1일 모델 체험에서 유난히 눈에 띄는 비주얼과 워킹 실력으로 1등을 차지하며 YG케이플러스 전속 모델로 발탁됐다. 새하얀 피부와 동양적인 신비스러운 매력으로 특히 SNS에서 인기가 뜨겁다. 다양한 패션 화보에서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으며, 이번 2016 S/S 패션위크를 통해 데뷔해 벌써부터 큰 기대감을 자아내고 있다.
(위로부터) 이봄찬, 조환, 엘리스
(위로부터) 이봄찬, 조환, 엘리스
이봄찬

모델 이봄찬은 2015 S/S 2016 맨즈 컬렉션에서 패션 관계자들의 극찬을 받으며 버버리 프로섬, 질 샌더, 루이비통, 디올 옴므, 폴 스미스 등 총 17개의 빅 쇼에 섰다.

특히 버버리 프로섬 맨즈 컬렉션에서 최소라와 함께 유일한 동양인 남자모델로 런웨이에 오르며 세계가 주목하는 모델로 손꼽히고 있다. 이번 2016 S/S 서울패션위크에서는 어떤 런웨이에 등장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조환

2016 S/S 맨즈 컬렉션에서 데뷔 무대를 치른 모델 조환은 개성 넘치는 외모로 잊지 못할 강렬한 인상을 선사한다. 보테가 베네타, 마르셀로 볼론, 비비안 웨스트우드 등 유명 컬렉션에서 활약하며 존재감을 부각시켜 패션 관계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번 서울 패션위크를 앞두고 많은 디자이너로부터 러브콜을 받아 패션위크에서 주목 받는 모델로 떠오르고 있다.

엘리스

2001년생, 15세인 신인 모델 엘리스는 어린 나이에도 빠른 습득력과 적응력으로 워킹, 포즈에서 뛰어난 재능을 보이고 있다.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과 표정으로 화려하고 독특한 의상도 본인의 스타일로 완벽히 소화해내 주목 받는 뉴페이스 모델로 떠오르고 있다. 또 완벽한 영어, 중국어 실력으로 월드 모델로서의 역량을 갖췄다는 평을 받고 있다.

<이미지제공=YG케이플러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77.52상승 5.8618:03 04/22
  • 코스닥 : 1025.71상승 3.4918:03 04/22
  • 원달러 : 1117.30하락 1.318:03 04/22
  • 두바이유 : 65.32하락 1.2518:03 04/22
  • 금 : 63.71하락 2.0318:03 04/22
  • [머니S포토] 악수하는 이철희 정무수석과 주호영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소비자 안전 강화…공정위 '오픈마켓 사업자' 자율협약, 체결
  • [머니S포토] 국회 운영위, 의원 '이해충돌방지법' 통과
  • [머니S포토] '인터넷 품질 문제' 김현 "KT·SK·LG까지 통신3사 전수 조사할 것"
  • [머니S포토] 악수하는 이철희 정무수석과 주호영 권한대행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