룸살롱 종업원 같다는 '박진영 교복 논란', 어느 정도기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진영 교복'

박진영이 모델로 출연한 교복 광고가 지난친 섹시 콘셉트로 논란의 도마에 올랐다.

해당 광고 포스터에는 '스커트로 깎아라! 쉐딩 스커트', '재킷으로 조여라! 코르셋 재킷'이라는 문구와 함께 선글라스를 끼고 몸매를 감상하는 듯한 박진영의 얼굴과 교복을 입고 S라인을 드러낸 걸그룹 모델의 모습이 담겨있다.

경기 교육청 보건 교사들은 이 광고와 관련 "문제 삼지 않으면 문제가 되지 않기 때문에 문제를 삼으려 한다"며 사회적 견제를 촉구했다. 이들은 "쉐딩 스커트나 코르셋은 모두 여성 신체의 성적 매력을 두드러지게 하는 옷으로, 포스터 속의 교복 모델들이 마치 교복 페티시 주점이나 룸살롱 종업원들처럼 보인다"고 지적했다.

/자료=스쿨룩스 제공
/자료=스쿨룩스 제공
 

  • 0%
  • 0%
  • 코스피 : 3245.89하락 3.4310:26 06/14
  • 코스닥 : 996.03상승 4.910:26 06/14
  • 원달러 : 1115.70상승 4.910:26 06/14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0:26 06/14
  • 금 : 71.18상승 0.4710:26 06/14
  • [머니S포토] 민주당 최고위 주재하는 송영갤 대표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 줄확진 '올스톱'
  • [머니S포토] 공수처 수사 관련 발언하는 김기현 권한대행
  • [머니S포토] 민주당 최고위 주재하는 송영갤 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