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진영 교복입은 모습은 없다... '성적 매력'을 드러내는 교복광고만 있을 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박진영 교복'

박진영이 걸그룹 트와이스와 함께 교복 모델로 발탁된 가운데 '성적 매력'이 드러나는 광고 카피로 논란이 되고 있다.


최근 박진영은 자신의 소속사 걸그룹인 트와이스와 함께 한 교복 브랜드의 광고 모델로 나섰다.


박진영이 모델로 나선 이 광고는 ‘스커트로 깎아라! 쉐딩 스커트’ ‘재킷으로 조여라! 코르셋 재킷’ 등의 카피와 더불어 포스터 속 박진영의 모습과 교복을 입고 한껏 섹시미를 강조하고 있는 모델의 모습이 논란이 되고 있다.


특히 박진영은 해당 교복 광고 포스터에서 선글라스를 끼고 교복 입은 학생의 몸매를 감상하는 듯한 연출로 논란을 부추기고 있다. 해당 포스터는 중·고등학교 교문 앞에 부착됐던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10월 14일 한 매체에 따르면 최근 경기 교육청 보건 교사들은 이들의 교복 광고를 지적하며 사회적 견제를 요청했다.


이들은 “한창 자라는 성장기 아이들이 왜 교복 치마를 쉐딩스커트로 깎아 입고, 재킷을 코르셋처럼 조여 입어야하느냐”며 “이는 모두 여성 신체의 성적 매력을 두드러지게 하는 옷으로 포스터 속의 교복 모델들은 마치 교복 페티시 주점이나 룸싸롱 종업원들처럼 보인다”라고 강한 비판을 서슴지 않았다.

<사진=스쿨룩스>

 

  • 0%
  • 0%
  • 코스피 : 3024.39상승 11.4414:27 03/02
  • 코스닥 : 915.96상승 2.0214:27 03/02
  • 원달러 : 1125.10상승 1.614:27 03/02
  • 두바이유 : 63.69하락 0.7314:27 03/02
  • 금 : 64.23하락 0.0614:27 03/02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4차 재난지원금 690만명 지원"
  • [머니S포토] 코로나19가 만든 온라인 개학식 풍경
  • [머니S포토] 정세균 총리 "백신 안전성 문제 없어"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4차 재난지원금 690만명 지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