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의회 "정부, 역사 왜곡하는 국정화 조속히 철회해야 "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남도의회 "정부, 역사 왜곡하는 국정화 조속히 철회해야 "
최근 교육부가 중·고등부 한국사 교과서를 국정화하기로 한 것과 관련해 14일 전라남도의회가 국정화 반대 성명을 내는 등 강력 반발하고 있다.

전남도의회는 이날 도의회 정문에서 '올바르지 못한 한국사 교과서 국정화 중단 촉구' 성명서를 발표하고 "정부가 일방적으로 만들어 낼 역사교과서는 헌법 제31조의 교육의 자주성, 정치적 중립성을 규정한 헌법정신에 정면으로 배치된다"고 밝혔다.

이어" 다양성과 창의성이 결여되고 역사적 사실과 시대 진실을 잘못 이해하도록 만드는 반역사적, 반시대적인 올바르지 못한 역사교과서이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이를 단호히 반대하고, 역사교과서 국정화 계획을 즉각 폐기할 것을 엄중히 경고하면서, 국민을 분열시키고, 우민화하려는 ‘한국사 교과서 국정화’ 저지를 위해 200만 전남도민과 함께 강력히 투쟁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탁 교육위원장은 "역사 교과서 국정화는 유신 시대로 돌아가는 역사의 퇴행이며, 확정한 하나의 교과서로 가르치는 획일적 교육은 우리 사회의 문화 다양성과 창의성을 위하여 결코 바람직하지 않다"면서 "청소년들의 올바른 역사 인식을 위해 교육적 차원에서 수용할 수 없다"고 반대 견해를 분명히 했다.

명현관 도의회 의장도 "역사교육의 3대 요소인 ‘사실’과 ‘진실’ 그리고 ‘평가’에 있어서 ‘평가’ 부분을 현정부는 그들의 필요에 따라 획일화하려 한다"면서 "정부는 시대의 흐름에 역행하고 역사를 왜곡하는 역사 교과서 국정화를 조속히 철회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무안=홍기철
무안=홍기철 honam333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18:03 02/26
  • 금 : 65.39상승 2.5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