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사의 신' 한채아, 물에 젖은 절세미녀로 첫 등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장사의 신' 한채아, 물에 젖은 절세미녀로 첫 등장
배우 한채아가 청초한 미모를 뽐내며 첫 등장했다.

어제(14일) 첫 방송된KBS 수목드라마 <장사의 신-객주2015>에서는 기구한 운명을 안고 살아가는 조선 최고 절세미녀 ‘조소사’역으로 분한 한채아가 물에 젖어 청초한 아름다움을 뽐내는 여인으로 첫 등장했다.

이날 가마꾼들의 계략으로 물에 빠져 봉삼(장혁 분)의 손에 구출된 조소사(한채아분)는 자신을 누이 천소례(김은혜 분)로 착각한 봉삼에게 미안함과 고마운 마음을 전하며 자신은 천소례가 아닌 ‘조서린’이라고 밝혔다.

이어 물에 젖은 몸을 말리기 위해 해신당을 찾은 조소사는 생명의 은인인 봉삼을 위해 만든 매듭을 줄에 걸며 “은인께서 누님을 꼭 만나시도록 기원했습니다”라고 말해 수려한 외모만큼이나 고운 심성을 가진 여인임이 드러냈다.

또한 천봉삼에게 자신의 기구한 운명에 대해 이야기하던 중 눈시울이 붉어지며 “저를 데려가 주십시오”라고 청하는 애처로운 모습을 보여 앞으로 이어질 조소사의 애절한 스토리에 대해 궁금증을 자극하기도 했다.

한편 조선 절세미녀로 분한 한채아가 열연 중인 KBS 수목드라마 <장사의 신-객주2015>은 매주 수,목 밤 10시에 방송된다.

<사진출처 / KBS>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88.35상승 9.1518:05 03/21
  • 코스닥 : 802.53상승 0.3318:05 03/21
  • 원달러 : 1311.20상승 1.118:05 03/21
  • 두바이유 : 70.31하락 4.5318:05 03/21
  • 금 : 1982.80상승 9.318:05 03/21
  • [머니S포토] 루이비통 회장, 홍라희·이부진과 함께 비공개 리움 투어
  • [머니S포토] 원희룡 장관 '노후 아파트 주민들과 대화'
  • [머니S포토] 길복순 전도연, 킬러로 돌아오다!
  • [머니S포토] 삼성전자, 친환경·AI 기술 적용 '2023년형 비스포크 라인업' 공개
  • [머니S포토] 루이비통 회장, 홍라희·이부진과 함께 비공개 리움 투어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