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객기편 운항 정지·주민 대피… 필리핀 태풍 곳푸 ‘초비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필리핀 태풍'/사진=뉴시스(AP제공)
'필리핀 태풍'/사진=뉴시스(AP제공)

‘필리핀 태풍’

필리핀 동북부 해안으로부터 약 170km 지점에 머물고 있는 제24호 태풍 ‘곳푸’가 시속 약 180km의 풍속으로 천천히 접근하고 있다.

18일 영국 BBC 보도에 따르면 태풍 곳푸 영향으로 필리핀 여객기 국내선 일부가 운항을 중단됐다. 태풍 경로에 거주하는 주민 수백만명은 대피 준비에 들어갔다.

태풍 곳푸는 18일 오후 필리핀에 상륙해 매우 느린 속도로 움직이면서 폭우를 뿌릴 전망이다. 특히 루손 섬 동부 해안지역에서는 2m가 넘는 파도가 출렁일 것으로 예상된다. 태풍은 20일까지도 필리핀에 머물 것으로 보인다.

베니그노 아키노 대통령은 대국민 성명에서 태풍의 경로에 거주하는 주민 약 600만명에게 유사시 즉시 대피할 수있도록 준비를 갖추라고 전달했다.

앞서 필리핀은 지난 2013년 태풍 하이안으로 약 6300명이 사망하는 막대한 피해를 입은 바 있다.
 

박효선
박효선 rahs135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박효선입니다. 많은 격려와 질책의 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