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조선 노조, 동의서 제출… 임금동결하고 파업 않기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대우조선 노조, 동의서 제출… 임금동결하고 파업 않기로


대우조선해양 노동조합이 회사가 정상화될 때까지 임금을 동결하고 파업을 하지 않겠다는 내용의 동의서를 산업은행 측에 제출했다. 산업은행은 이에 따라 4조원 규모의 자금지원안을 조속히 확정할 방침이다.

27일 대우조선해양에 따르면 노조는 지난 26일 오후 경남 거제 옥포조선소에서 마라톤 회의를 거쳐 이같은 결정을 내렸다.

노조 측은 "노조간부 동지들의 의견과 조합원 동지들의 의견, 대·내외적인 조건 등 여러 상황을 검토하고 심사숙고해 비상회의를 통해 채권단에 동의서를 제출하는 것으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현시한 노조위원장은 "노조간부 동지 여러분께서 우려하시는 부분은 충분히 이해하지만 7000여 조합원, 5만여 전체 구성원의 생존권을 위해 뼈를 깎는 심정으로 과감한 결단을 내릴 수밖에 없었다"고 배경을 설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지난 23일 금융당국과 채권단은 대우조선의 대규모 적자를 이유로 노조 측의 ‘고통분담’이 없으면 자금지원을 할 수 없다는 입장을 밝히고 이같은 동의서 제출을 요구해왔다. 대우조선은 다음달 말부터 속속 만기가 도래하는 회사채를 갚기 힘들 정도로 유동성이 부족한 상황이다.

이에 노조는 "실적 악화의 책임을 노조에 돌리고 헌법상 권리를 부정하려는 것"이라며 거부의사를 밝혔지만 정성립 대우조선해양 사장과의 면담 등 진통 끝에 이날 동의서를 제출키로 했다.

한편 대우조선해양은 자금난을 겪고 있는 자회사 대우망갈리아중공업(Daewoo-Mangalia Heavy Industries)을 위해 대여금 2258억원의 만기를 2018년 2월28일까지 연장해줬다고 공시했다.
 

  • 0%
  • 0%
  • 코스피 : 2590.79하락 35.1912:18 05/19
  • 코스닥 : 860.90하락 10.6712:18 05/19
  • 원달러 : 1273.30상승 6.712:18 05/19
  • 두바이유 : 109.79하락 1.0912:18 05/19
  • 금 : 1815.90하락 2.312:18 05/19
  • [머니S포토] '선거운동첫날'…산자위 텅 빈 여야 의원들 자리
  • [머니S포토] 국회 제1차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
  • [머니S포토] 막오른 6.1 선거운동, 민주당 인천 선대위 출정식
  • [머니S포토] 김은혜 "尹 정부 부동산 정책 경기도가 중심…1기 신도시 재건축 등 이뤄낼 것"
  • [머니S포토] '선거운동첫날'…산자위 텅 빈 여야 의원들 자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