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아파트 매맷값 9년 만에 최고 상승…이달들어선 상승폭 둔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은 해당기사와 상관없음. 사진제공-=뉴시스
사진은 해당기사와 상관없음. 사진제공-=뉴시스
서울 아파트 매맷값이 올해 들어 9년 만에 최대 상승폭을 기록했다. 다만 지난해 7월 이후 연속 상승 중인 탓에 이달에는 0.49% 상승하며 그 폭이 둔화하는 모양새다.

27일 KB부동산알리지에 따르면 올해 서울 아파트 매맷값이 4.52% 상승했다. 이는 지난 2006년(24.11%) 이후 최고치다.  지역별로 상승률을 살펴보면 ▲성북구 6.15% ▲강남구 5.74% ▲서초구 5.30% ▲강동구 5.41% ▲노원구 4.48% 등이 상승을 이끌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이와 관련해 "국내외 경제의 불확실성에도 강남의 중소형 평형의 아파트 매맷값이 지속해서 상승 중"이라며 "강북은 매맷값과 전셋값의 차이가 크지 않아 집을 산 후 임대이익을 얻으려는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전국(4.33%), 수도권(4.76%), 지방 5개 광역시(5.56%)의 아파트 매맷값도 계속 상승 중인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대구는 이달에 10.48% 상승률을 기록해 2013년 연간 상승률 10.81%를 쉽게 넘어설 것으로 예상된다.


 

성동규
성동규 dongkuri@mt.co.kr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위크> 산업2팀 건설부동산 담당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17.22상승 11.3523:59 05/25
  • 코스닥 : 872.69상승 7.6223:59 05/25
  • 원달러 : 1264.60하락 1.623:59 05/25
  • 두바이유 : 109.19상승 1.2523:59 05/25
  • 금 : 1846.30하락 19.123:59 05/25
  • [머니S포토]'오차범위 내 접전' 속 열린 이재명·윤형선 방송토론회
  • [머니S포토] 국정원장 인사청문회, 의견 나누는 '김규현'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첫 차별금지 공청회…국민의힘 전원 불참
  • [머니S포토] 제74회 국회 개원 기념식, 국민의례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오차범위 내 접전' 속 열린 이재명·윤형선 방송토론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