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무성 '황우여 경질론', 진중권 "국정화 위해 차관 자르고, 장관 자르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무성 황우여' '황우여 경질론'

진보논객 진중권 동양대 교수가 27일 일각에서 제기되고 있는 황우여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의 경질론에 대해 언급했다.

진중권 교수는 이날 오후 자신의 트위터에 일명 '황우여 경질론'과 관련된 언론 보도를 게재하고 "국정화를 위해 교육부 차관 자르고, 장관 자르고… 뭐하는 짓들인지"라며 "디지털 시대에 독재자 망령 불러내 푸닥거리를 하는 나라"라고 말했다.

한편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는 이날 당 역사교과서개선특위의 청년 간담회 직후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여당 내부에서도 황 부총리 문책론 내지는 경질론이 거론된다'는 질문에 "그런 주장이 나올 만하지 않느냐"라고 답했다.

/자료=진중권 동양대학교 교수 트위터
/자료=진중권 동양대학교 교수 트위터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8:03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8:03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8:03 05/20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8:03 05/20
  • 금 : 1842.10상승 0.918:03 05/20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