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남진 이름 딴 야시장, 12월 목포서 개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남진 이름 딴 야시장, 12월 목포서 개장
가수 남진(본명 김남진)의 이름을 딴 야시장이 전남 목포 주말 밤을 밝힐 예정이다.

27일 목포시에 따르면 행정자치부가 지난해 공모한 ‘전통시장 야시장 조성사업’에 전국 125개 자치단체가 신청한 가운데 목포시가 치열한 경쟁을 뚫고 선정됐다.

박홍률 목포시장이 하위직 직원의 참신한 아이디어 제안을 적극 수용하면서 시작된 남진 야시장은 박 시장이 남진씨에게 직접 명칭 사용 동의를 얻은 것.

산정동 자유시장(사진)에 10억원을 투입해 오는 12월 개장 예정인 남진 야시장은 시가 기반시설을 조성하고, 시장 상인회가 주관하는 민간 주도로 운영된다.

자유시장은 지난 1999년 9월 개설된 전통시장으로 220개 점포가 입점해 있지만 저녁에는 소비자들의 발길이 뜸한 편이다.

이에 시는 금·토요일 야간에 야시장을 개장해 항구도시의 특색을 살린 먹거리와 일본·태국·필리핀 등 아시아 다문화 음식이 선보이도록 할 계획이다.

음식뿐 아니라 공예품·소품 등이 판매되고, 판소리 명인과 화가, 버스킹 공연 등의 예술활동도 펼쳐진다.

박홍률 시장은 "남진야시장을 관광상품화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판단 자유시장의 전신인 목포역 인근의 도깨비 시장을 스토리텔링할 방침이다"고 밝혔다.

한편 목포시는 함께 선정된 신라 문화권인 경주, 백제 문화권인 부여와 공동 홍보, 코레일 열차 운행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남진야시장은 오는 30일까지 이동 판매대인 매대 운영자를 모집할 예정이며 다문화가정, 저소득계층, 청년창업자, 여성경력 단절자 등을 우대키로 했다.
 

  • 0%
  • 0%
  • 코스피 : 2596.58하락 7.6618:03 05/16
  • 코스닥 : 856.25상승 3.1718:03 05/16
  • 원달러 : 1284.10하락 0.118:03 05/16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8:03 05/16
  • 금 : 1813.50상승 6.118:03 05/16
  • [머니S포토] 5.18 단체 만난 국민의힘 '권성동'
  • [머니S포토] 자문위원회 중간보고 하는 심영섭 교수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인사 나누는 행안부 장관·경찰청장
  • [머니S포토] 송영길 "임차인 전부 재정착할 수 있게 만들겠다"
  • [머니S포토] 5.18 단체 만난 국민의힘 '권성동'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