찬바람 부는 필드, '누빔'으로 누벼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을 겨울 시즌을 맞아 골프웨어 업계에서는 ‘누빔’을 적용한 제품들이 주요 아이템으로 떠올랐다. ‘누빔’ 제품들은 보온성, 활동성이 우수한 동시에 패션웨어 못지 않은 디자인으로 세련된 스타일까지 선사해 일교차가 큰 환절기 라운딩 시에 유용하기 때문.

헤리토리 골프, 다운 충전재 누빔과 니트 소재 믹스매치 ‘하이브리드 다운재킷’
찬바람 부는 필드, '누빔'으로 누벼라
헤리토리 골프(HERITORY GOLF)는 앞, 뒷판에 가로 퀼팅으로 다운 충전재를 누빈 ‘하이브리드 다운재킷’ 선보였다.

헤리토리 골프 2015 FW 신제품 ‘하이브리드 다운재킷’은 소매와 넥부분에 울혼방 니트를 패치하고, 앞판과 뒷판에 가로 퀼팅으로 누빈 다운 충전재를 사용해 보온성과 실용성, 스타일 감각까지 높인 하이프리드형 점퍼로, 마치 패딩 베스트와 니트 가디건을 레이어드한 듯한 스타일을 연출해준다.

목을 감싸는 집업 스타일로 지금부터 초겨울까지 착장이 가능하고, 팔 부분이 니트로 되어있어 부드러운 스윙을 가능케 한다. 또한, 캐주얼 스타일이 돋보여 필드 위에서는 물론, 데일리룩으로도 착용할 수 있어 활용도가 높은 것이 특징이다.

동일 디자인으로 남성용과 여성용이 함께 출시되어 커플룩으로 제격이다. 여성 상품의 색상은 베이지, 네이비 2가지 컬러로 출시되며, 남성용은 차콜그레이, 베이지 컬러로 출시하고 있다. 남녀 상품의 가격은 각 49만원으로 동일하다.

와이드앵글, 활동성, 보온성 갖춘 누빔 다운재킷 '쓰리윙스 플레이 다운'
찬바람 부는 필드, '누빔'으로 누벼라
골프웨어 와이드앵글은 보온성과 활동성을 두루 갖춘 누빔 다운재킷 ‘쓰리윙스 플레이 다운’을 출시했다.

'쓰리윙스 플레이 다운’은 4방향으로 자연스럽게 늘어나는 4-WAY 스트레치 소재를 사용해 골퍼의 부드러운 스윙을 돕는다. 그리고 앞기장을 뒷기장에 비해 짧게 주고 턱과 접촉되는 부분의 높이를 낮춘 스윙넥 디자인으로 다운을 입고 스윙 시 불편하지 않도록 최적화된 패턴을 적용했다.

겉감으로는 와이드앵글이 자체 개발한 기능성 소재에 다운 프루프 가공기법을 적용해 차가운 바람을 효과적으로 차단한다. 충전재는 복원력이 우수한 구스 다운을 사용, 솜털과 깃털 9:1의 비율로 충전하고 가로 퀼팅 기법으로 누벼 가벼운 동시에 따뜻하다.

남성용은 와인, 그린, 블루, 블랙 4가지 색상이 출시 되었고, 여성용은 레드, 카멜, 블랙 3가지 색상으로 가격은 34만 8000원이다.

닥스골프, 가볍고 경쾌한 스타일의 ‘퀼팅 패딩 재킷’과 ‘누빔 다운 스커트’
찬바람 부는 필드, '누빔'으로 누벼라
닥스 골는 여배우 차예련과 함께 진행한 2015 F/W 스타일 화보를 통해 퀼팅 패딩 재킷과 누빔 다운 스커트를 선보였다.

화보 속 차예련은 F/W 시즌에 산뜻하게 입을 수 있는 머스타드 컬러의 퀼팅 패딩 재킷과 스트라이프 패턴의 폴라 톱 그리고 화이트 레깅스에 누빔 다운 스커트를 매치해 보온성과 활동성을 갖추면서 경쾌하고 발랄한 느낌의 여성 필드 룩을 연출했다.

퀼팅 패딩 재킷은 다운 충전재를 격자 무늬로 누벼 부피감을 최소화하고, 목을 감싸는 집업 스타일로 보온성은 높이면서 엉덩이를 살짝 덮는 길이감으로 활동성과 실용성을 더한 것이 특징이다. 누빔 다운 스커트는 다운 충전재를 도톰한 두께로 누벼 하체를 따뜻하게 해주면서도 짧은 길이감으로 스타일까지 돋보이게 해준다.

먼싱웨어, 아메리칸 감성의 사각 도시 구획 퀼팅 디자인의 ‘G.FIELD 다운’
찬바람 부는 필드, '누빔'으로 누벼라
골프웨어 브랜드 먼싱웨어는 특유의 아메리칸 트랜드 감성을 담은 퀼팅 다운 재킷 ‘G.FIELD 다운’을 선보였다.

‘G.FIELD 다운’은 뉴욕 맨해튼의 사각 도시 구획을 모티브로 디자인된 퀼팅 디자인을 담은 것으로, 다운 자켓을 입고도 자유로운 스윙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어깨 부분에 스트레치 암홀 패턴을 적용하여 스윙 시 팔의 움직임이 자유롭게 했으며 양 옆 허리부분에 밴딩을 사용해 스윙 시 몸의 회전을 서포트 하여 자연스러운 스윙이 가능하다.

또한, 데님을 연상케하는 블루 색상으로 캐주얼 감각도 높였으며, 보온성과 활동성, 디자인까지 겸비해 지금부터 초겨울까지 필드는 물론 라이프스타일까지 활용도 높은 코디를 가능하게 한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9.43하락 39.8723:59 05/11
  • 코스닥 : 978.61하락 14.1923:59 05/11
  • 원달러 : 1119.60상승 5.823:59 05/11
  • 두바이유 : 68.55상승 0.2323:59 05/11
  • 금 : 65.54하락 1.223:59 05/11
  • [머니S포토] 홍성은·공승연·정다은·서현우, '혼자 사는 사람들' 주역들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중앙당 선관위1차회의 참석한 '황우여'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당대표 출마 선언하는 '조경태'
  • [머니S포토] 국회의장-여야 원내대표 회동, 윤호중·김기현의 악수
  • [머니S포토] 홍성은·공승연·정다은·서현우, '혼자 사는 사람들' 주역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