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박 대통령 풍자’ 전단지 만든 팝아티스트 추가 기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대통령 풍자’ ‘팝아티스트 기소’

박근혜 대통령 풍자 전단지를 만든 팝아티스트 이하(47·본명 이병하)씨가 또다시 법정에 서게 됐다.

서울중앙지검 형사5부(전승수 부장검사)는 이씨를 옥외광고물 등 관리법 위반교사 및 경범죄처벌법 위반교사 혐의로 불구속기소했다고 30일 밝혔다. 검찰은 이씨의 지시를 받고 해당 전단지를 공공장소에 함부로 뿌린 혐의(옥외광고물 등 관리법 위반)로 연극배우 A(37)씨도 함께 불구속기소했다.

검찰에 따르면 이씨는 지난 5월초 경기 수원에서 박 대통령의 캐리커처가 그려진 그림과 '퇴진' 문구를 넣은 전단지를 만든 뒤 A씨에게 전단지 1500매를 보내고 이를 뿌리도록 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같은달 16일 서울 종로구의 도로와 지하철역 출구 등에서 전단지 1500매를 함부로 뿌린 혐의를 받았다.

한편 이씨는 바다 속으로 침몰하는 종이배를 배경으로 한복을 입고 웃고 있는 박 대통령을 그린 그림을 거리에 붙여줄 사람을 모집해 강원 강릉 일대에 부착한 혐의 등으로 재판을 받고 있다. 이씨는 18대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당시 후보였던 박 대통령을 백설공주로 풍자하는 벽보를 붙여 기소됐지만 지난해 6월 대법원에서 무죄를 선고받기도 했다.


‘대통령 풍자’ ‘팝아티스트 기소’ 서울중앙지검 형사5부(전승수 부장검사)는 팝아티스트 이하씨를 옥외광고물 등 관리법 위반교사 및 경범죄처벌법 위반교사 혐의로 불구속기소했다. /사진=뉴스1
‘대통령 풍자’ ‘팝아티스트 기소’ 서울중앙지검 형사5부(전승수 부장검사)는 팝아티스트 이하씨를 옥외광고물 등 관리법 위반교사 및 경범죄처벌법 위반교사 혐의로 불구속기소했다. /사진=뉴스1

 

서대웅
서대웅 mdw100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86.10상승 8.5818:03 04/23
  • 코스닥 : 1026.82상승 1.1118:03 04/23
  • 원달러 : 1117.80상승 0.518:03 04/23
  • 두바이유 : 65.40상승 0.0818:03 04/23
  • 금 : 62.25하락 1.4618:03 04/23
  • [머니S포토] 국회 산자중기위, 자료 살피는 성윤모 장관
  • [머니S포토] 열린민주당 예방한 윤호중 비상대책위원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회의 들어서는 '주호영'
  • [머니S포토] 탕탕탕! 민주당 비대위 주재하는 '윤호중'
  • [머니S포토] 국회 산자중기위, 자료 살피는 성윤모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