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오팜, 근육세포 회복 돕는 '마이오타이드' 성분 개발 성공

 
 
기사공유
민감피부 전문 스킨케어 브랜드 ‘아토팜(ATOPALM)’과 국제 특허 피부장벽 MLE® 기술로 잘 알려진 ㈜네오팜은 근육세포 회복을 돕는 '마이오타이드' 성분 개발에 성공했다고 지난 2일 밝혔다.

이 성분은 ㈜네오팜의 정세규 박사팀과 서원대학교 김봉우 교수팀의 3년여에 걸친 공동연구를 통해 개발되었으며 근육세포 생장, 근섬유 양 증가 등을 통해 손상된 근육세포의 회복을 돕는 것으로 나타났다. 해당 내용의 논문은 SCI(과학기술논문 인용색인)급 국제학술지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지(BIOCHEMISTRY & MOLECULAR BIOLOGY REPORTS)’에 9월 30일 게재됐다.

인체는 운동이나 무리한 움직임 후 근섬유에 손상을 입을 경우 근육 뭉침, 뻐근함 등의 증상이 발생하게 되는데 이 때 근육을 새롭게 생성하고 피로회복을 돕는 역할을 하는 것이 '펩타이드'다. 하지만 펩타이드는 열이나 빛에 의해 쉽게 분해되어 제 역할을 해내지 못하는 단점이 있다.

이에 연구팀은 '펩타이드'를 바탕으로 단점을 보완한 새로운 구조의 펩타이드 유도체 '마이오타이드'를 개발해 실험한 결과, 근육 세포의 생장 촉진 및 근섬유 양 증가를 확인할 수 있었으며 콜라겐 생성을 자극해 손상된 근육 회복에 도움을 주는 것을 발견할 수 있었다.
연구를 진행한 ㈜네오팜의 정세규 박사는 “’마이오타이드’ 성분이 근육의 통증 완화는 물론 손상된 근육의 회복에도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현재 ‘마이오타이드’ 성분은 ㈜네오팜이 생산하는 ‘맥스핏 프리즈 겔’에 적용되어 있으며, 네오팜 공식 쇼핑몰(www.neopharmshop.co.kr)에서 판매 중이다.
<이미지제공=네오팜>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8.59상승 32.2113:38 08/11
  • 코스닥 : 860.81하락 1.9513:38 08/11
  • 원달러 : 1184.40하락 1.213:38 08/11
  • 두바이유 : 44.99상승 0.5913:38 08/11
  • 금 : 43.88상승 0.1713:38 08/1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