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독자개발 대형여객기 'C919' 공개, "위대한 국가는 반드시 보유해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중국 C919'

중국이 자체 개발한 최초의 대형 여객기 'C919'를 공개했다.

중국은 지난 2일 최초의 대형 여객기 C919 기체를 공개, 보잉과 에어버스가 장악하고 있는 민간 여객기 시장에 도전장을 내밀었다고 영국 BBC 방송이 보도했다.

C919는 좌석수 168석으로 최대 비행거리는 3444마일(약 5543㎞)이며 이날 상하이 푸둥 국제공항 인근의 전시장에서 약 4000명의 초대손님들 앞에 전시됐다.

중국민항 당국의 리자샹 총재는 "위대한 국가는 반드시 자체적인 대형 상업 항공기를 보유해야 한다. 중국 항공산업이 전적으로 수입에만 의존할 수는 없다"고 말했다.

C919를 제작한 중국상업항공기유한책임공사(COMAC)는 이미 21개사로부터 517대를 주문받았다고 밝혔다. C919기를 주문한 것은 대부분 중국 항공사들이지만 GE 캐피탈 항공서비스 같은 리스 업체도 포함돼 있다.

C919는 내년(2016년) 첫 시험비행에 나설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으며 시헙비행이 성공하면 2019년부터 상업비행에 나설 것으로 예상된다.

중국 최초 자체 개발 대형 여객기 C919 출고식이 지난 2일 상하이 공장에서 진행됐다. /사진=뉴스1(AFP 제공)
중국 최초 자체 개발 대형 여객기 C919 출고식이 지난 2일 상하이 공장에서 진행됐다. /사진=뉴스1(AFP 제공)
 

  • 0%
  • 0%
  • 코스피 : 3246.97하락 2.3509:42 06/14
  • 코스닥 : 996.41상승 5.2809:42 06/14
  • 원달러 : 1116.10상승 5.309:42 06/14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09:42 06/14
  • 금 : 71.18상승 0.4709:42 06/14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 줄확진 '올스톱'
  • [머니S포토] 공수처 수사 관련 발언하는 김기현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캐딜락 5세대 에스컬레이드, 압도적인 존재감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