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속탐지기로 '아뉴스데이(하느님의 어린 양)' 동전 발견… 가치는 '17억원 이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금속탐지기’

영국에서 1000년 전 주조된 동전 5248개가 무더기로 발견됐다고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 온라인판이 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신문에 따르면 잉글랜드 버킹엄셔주 사우샘프턴에 사는 금속탐지기 애호가 폴 콜먼(60)은 작년 12월21일 같은 주 렌버러에서 이 동전 무더기를 발견했다. 콜먼은 처음 금속탐지기가 울렸을 때 숨은 맨홀 뚜껑이나 찌그러진 양동이라는 생각에 그대로 지나칠 뻔했다가 땅을 파기 시작해 결국 은화를 발견했다.

처음에는 앵글로색슨 에설레드 2세 시대인 990년대 동전 985개를 찾았고 나중에 15년∼20년가량 시차가 있는 커누트왕 통치기에 주조된 4263개를 더 찾아냈다. 이 동전 무더기는 버킹엄셔 주도 에일즈버리에 있는 박물관에 보내졌다가 추가 분석을 위해 런던 영국박물관으로 옮겨졌다.

이미 발굴 유물로 인정된 이 동전 무더기의 가치는 공식적으로 산정되지는 않았지만, 100만 파운드(약 17억5000만원) 이상 나갈 수 있다고 이 매체는 전문가들을 인용해 전했다.

버킹엄셔 카운티 박물관 고고학 책임자인 브렛 손은 40개 다른 장소에서 만들어진 이 동전 무더기가 재주조를 위해 버킹엄의 주조소로 향하는 길에 땅에 묻혔거나 한 집안에서 보관하던 재산이었을 것이라고 추정했다.

그는 무더기 중에 양과 깃발 문양이 있는 '아뉴스데이(하느님의 어린 양)' 동전이 가장 진귀한 것이라고 덧붙였다. 50년간 취미로 금속탐지기로 물건을 찾아온 콜먼은 "로마 동전, 중세 동전, 중세 브로치도 찾아봤다"며 "이런 물건들 때문에 흥미가 유지된다"고 말했다.


'금속탐지기' 영국에서 1000년 전 주조된 동전 5248개가 무더기로 발견됐다(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금속탐지기' 영국에서 1000년 전 주조된 동전 5248개가 무더기로 발견됐다(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서대웅
서대웅 mdw100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8:01 06/18
  • 금 : 70.98하락 1.37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