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숲속의 전남'만들기에 622억원 투입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라남도는 2016년 ‘숲 속의 전남’ 만들기에 국비와 지방비 622억원을 들여 경관과 소득을 높이는 숲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3일 밝혔다.

이는 올해 사업비(462억원)보다 160억원이 많은 금액이다. 생활주변 경관숲의 경우 장흥 안양 로하스타운 등 마을숲 17개소와 목포 정명여고 등 학교숲 22개소, 가고 싶은 섬과 연계한 섬지역 경관숲 127ha, 장흥 정남진 푸른숲 조성 등 지역특화림 780ha, 목포∼광양 간 고속국도와 연계된 국·지방도 나들목 21개소와 국도 77호선 가로경관 확충사업이 추진된다.

또한 조선왕조실록과 고지도 등 과거 문헌에 ‘나주 남평 지석강변의 홍수를 막기 위해 조성됐다’고 소개된 십리 솔밭길 복원사업(50ha)도 이뤄질 전망이다.

소득숲은 최근 식용·약용으로 인기가 있는 황칠특화숲 110ha, 호두 등 견과류 웰빙숲 110ha, 편백, 목백합 등 목재바이오매스 생산숲 2020ha, 참가시나무 난대숲 20ha를 조성한다. 참가시나무는 잎과 열매가 신장결석에 효과가 높아 자원가치가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윤병선 전남도 산림산업과장은 “숲 속의 전남 만들기의 가시적 성과가 나타나도록 한 걸음 한 걸음 힘차게 걷고 있다”며 “주민 모두가 가정에서부터 정원을 가꾸고 숲을 통해 아름다운 지역공동체 문화가 만들어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무안=홍기철
무안=홍기철 honam333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3.32상승 31.2118:01 05/14
  • 코스닥 : 966.72상승 14.9518:01 05/14
  • 원달러 : 1128.60하락 0.718:01 05/14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4
  • 금 : 66.56상승 1.0218:01 05/14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