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국민담화, 원유철 "반민생·국론분열 선전포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재인 대국민담화' '교과서 국정화'

새누리당 원유철 원내대표가 4일 "경우에 따라서는 (국회를) 단독으로 할 수밖에 없는 상황이라면 단독으로라도 해야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원유철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절차적으로 미룰 수 없는 예산안 심사라든가 민생법률 심사 등 여러가지 상황에 대해 필요하면 야당에 함께하자고 호소하겠다"면서도 이같이 말했다.

원 원내대표는 오는 5일 예정된 본회의에 대해서도 "국회의장에게 이런 상황을 말씀드리고 적절한 판단을 내려달라고 요청할 생각"이라고 밝혔다.

그는 새정치민주연합 문재인 대표의 '국정화 저지' 대국민담화 발표에 대해선 "한마디로 나라를 도탄으로 몰고가겠다는 반민생, 국론분열 선전포고"라며 "아무리 무책임한 야당이라고 하지만 19대 국회가 5개월, 정기 국회가 불과 한달 남은 상황에서 절박한 우리 청년들의 일자리와 민생 경제를 비롯한 산적한 민생 현안을 무참히 내팽개칠 수 있는지 그 무책임함에 개탄한다"고 혹평했다.

또 문재인 대표가 정부의 국정화 확정 고시에 '헌법소원'을 제기하겠다고 밝힌 데 대해서도 "절차적으로도 문제 없고, 법적으로도 문제 없는 그런 상황인데 저희가 거기에 대한 별도 대책을 강구할 필요는 없다"고 일축했다.

원유철 새누리당 원내대표가 4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역사교과서 국정화 확정고시 발표에 반대하며 원내·외투쟁을 지속하고 있는 새정치민주연합을 향해 국회 정상화를 촉구했다. /사진=뉴스1 유승관 기자
원유철 새누리당 원내대표가 4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역사교과서 국정화 확정고시 발표에 반대하며 원내·외투쟁을 지속하고 있는 새정치민주연합을 향해 국회 정상화를 촉구했다. /사진=뉴스1 유승관 기자

 

  • 0%
  • 0%
  • 코스피 : 2626.43상승 20.5612:56 05/25
  • 코스닥 : 876.20상승 11.1312:56 05/25
  • 원달러 : 1262.40하락 3.812:56 05/25
  • 두바이유 : 107.94하락 1.5312:56 05/25
  • 금 : 1865.40상승 17.612:56 05/25
  • [머니S포토] 심폐소생술 훈련하는 라이프가드
  • [머니S포토] 지지읍소 김은혜 "많은 사전투표, 민주당 독주 막을 길"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이준석·한덕수
  • [머니S포토] 심폐소생술 훈련하는 라이프가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