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마다 다른 '김장 적정시기', 우리 동네는 언제일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올해 김장 담기 좋은 시기는 언제일까.

5일 기상청 발표한 '2015 김장 적정시기'에 따르면 ▲서울·경기도 등 중부 내륙지방의 김장 적정시기는 이번달 하순에서 12월 초 ▲남부지방과 동·서해안 지방은 12월 상순에서 중순 ▲남해안 지방은 12월 하순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일반적으로 김장 적정시기는 일 평균기온이 4℃ 이하이고 일 최저기온이 0℃ 이하로 유지될 때를 적기로 보고 있으며, 기상청의 ▲동네예보 ▲중기예보 ▲1개월 전망 ▲평년값을 근거로 산출된다.

이보다 기온이 높은 경우는 김치가 빨리 익게 되고, 기온이 낮을 경우는 배추나 무가 얼게 되어 제 맛을 내기 어렵기 때문이다.

기상청 관계자는 "김장 적정시기는 대체로 늦어지는 경향을 보이는데, 서울의 경우는 1920∼1950년(11월25일)에 비해 1981∼2010년(11월29일)의 김장 적정 시기가 약 4일 정도 늦어졌다"고 설명했다.

/자료=기상청
/자료=기상청


 

  • 0%
  • 0%
  • 코스피 : 2322.02상승 30.0110:06 07/07
  • 코스닥 : 753.29상승 8.6610:06 07/07
  • 원달러 : 1306.20하락 0.110:06 07/07
  • 두바이유 : 101.73하락 9.3410:06 07/07
  • 금 : 1736.50하락 27.410:06 07/07
  • [머니S포토] 하태경 TF 위원장 "희생자 구조 없었다"
  • [머니S포토] 첫 고위 당정 협의회서 발언하는 한덕수 국무총리
  • [머니S포토] "모두발언 않겠다" 박홍근 원내대표에게 발언권 넘기는 우상호
  • [머니S포토] 총리 축하 난 받은 김진표 국회의장
  • [머니S포토] 하태경 TF 위원장 "희생자 구조 없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