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멜론뮤직어워드' 빅뱅, 가수도 울고 팬도 울리는 소감 "10년이 돼가는데도 이렇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빅뱅'

멜론뮤직어워드 빅뱅이 4관왕을 차지해 관심을 모은 가운데 빅뱅 멤버 탑의 수상소감이 눈길을 끌었다.


멜론뮤직어워드에 참석한 빅뱅은 톱10을 비롯하여 5개의 주요상 중 아티스트상·베스트송상·네티즌 인기상을 수상했다.


멜론뮤직어워드에서 빅뱅 탑은 “저희가 이렇게 상을 많이 받을 줄 모르고 멤버들끼리 가위바위보해서 수상소감을 결정했다. 마지막으로 말도 못하는 제가 수상소감을 말하게 됐다”며 입을 열었다.


이어 “빅뱅으로 데뷔 한지 10년이 돼 간다. 항상 많은 사랑을 받고 과분한 생활을 했다고 생각한다. 이 상이 최고 아티스트라는 상인 만큼 앞으로 10년, 20년, 30년 동안 즐거운 음악, 새로운 음악, 새로운 무대 그리고 진짜 아티스트가 될 수 있게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탑이 소감을 전하며 울컥해 팬들 역시 눈시울이 붉어졌다.


한편 앨범상은 정규 2집 <엑소더스>를 발매해 40일만에 73만장을 팔아치운 그룹 엑소에게 돌아갔다. 생애 단 한 번만 받을 수 있는 신인상의 남자 부문은 그룹 아이콘, 여자 부문은 여자친구가 받았다.

<사진=MBC>

 

  • 0%
  • 0%
  • 코스피 : 3249.32상승 24.6818:01 06/11
  • 코스닥 : 991.13상승 3.3618:01 06/11
  • 원달러 : 1110.80하락 518:01 06/11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8:01 06/11
  • 금 : 71.18상승 0.4718:01 06/11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 줄확진 '올스톱'
  • [머니S포토] 공수처 수사 관련 발언하는 김기현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캐딜락 5세대 에스컬레이드, 압도적인 존재감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