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현정, '살빼라 마라' 과거 허지웅의 이유있는 오지랖?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고현정'

배우 고현정의 일상이 포착돼화제인 가운데 허지웅이 과거 배우 고현정의 몸매에 관해 언급한 장면이 눈길을 끈다.


허지웅은 지난 2013년 8월 방송된 JTBC '썰전'에서 "고현정씨 살이 너무 찌셨다. 만약 조금 더 날씬했다면 드라마 시청률이 더 올랐을지도 모른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본인도 놀라셔서 엄청 빼고 계시다고 하더라"고 밝혔다.

이에 허지웅은 "'여왕의 교실'이 이목을 못 끌었던 것은 그런 이유도 있다"고 하자 박지윤은 "남자 분들은 그렇게 생각하는구나. 여자들 같은 경우는 '천하의 고현정도 살이 찌는구나'라고 친근하게 느꼈는데"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썰전' MC들은 SBS '너의 목소리가 들려'와 KBS 2TV '칼과 꽃', MBC '여왕의 교실'을 비교하며 "뚜껑을 열기 전까지는 '너목들'이 이렇게 성공하리라곤 상상도 못 했다. '칼과 꽃' 엄태웅씨도 '여왕의 교실' 고현정씨도 여태 흥행을 주도했기 때문에 그쪽에 기대가 컸다"며 "하지만 최종 승자는 '너목들'이었다"고 전했다.


한편, 허지웅은 5일 자신의 트위터에 "출판사가 문학의 해석에 있어 엄정한 가이드를 제시하는 것은 옳지 않다"라는 글을 게재해 눈길을 끈 바 있다.

<사진=JTBC '썰전'> 

 

  • 0%
  • 0%
  • 코스피 : 3252.13상승 2.8118:01 06/14
  • 코스닥 : 997.41상승 6.2818:01 06/14
  • 원달러 : 1116.70상승 5.918:01 06/14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8:01 06/14
  • 금 : 71.18상승 0.4718:01 06/14
  • [머니S포토] E스포츠 경기장 방문 이낙연, 팀 유니폼 앞에서...
  • [머니S포토] 30대 당대표 '이준석' 박수속에 국힘 의총 참석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언급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이준석 체재 국민의힘 첫 최고위
  • [머니S포토] E스포츠 경기장 방문 이낙연, 팀 유니폼 앞에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