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그룹, "현대상선 포기한적 없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현대그룹 제공
/사진=현대그룹 제공


“우리는 현대상선을 포기한 적이 없다”

9일 현대그룹은 모 매체에서 보도한 “현대그룹이 현대상선 주채권은행인 산업은행에 경영권을 포기하겠다는 의사를 전달했다”는 내용에 대해 이같이 반박했다.

현대그룹 관계자는 "현대상선 경영권 포기 등을 포함한 자구계획안을 제출한 적이 없으며, 현재까지 정해진 것이 아무것도 없다"고 밝혔다.

또 현대그룹은 한진해운과의 합병 권유 보도에 대해서도 부인하며 “현대상선과 한진해운의 합병과 관련해 정부로부터 어떠한 권유나 통보를 받은 사실이 없다”고 덧붙였다.

이날 한 매체는 정부가 한진해운과 현대상선에 비공식적으로 자발적 합병을 권유했으나 거부당했고, 이에 강제 구조조정을 압박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현대그룹측은 “확인되지 않은 보도가 글로벌 영업에 타격을 주고 얼라이언스(Allince) 멤버나 화주 및 주주 등에 피해를 주고 있다”고 우려했다.
 

  • 0%
  • 0%
  • 코스피 : 3276.13하락 4.2518:03 08/05
  • 코스닥 : 1059.54상승 11.6118:03 08/05
  • 원달러 : 1143.70상승 0.118:03 08/05
  • 두바이유 : 70.38하락 2.0318:03 08/05
  • 금 : 71.37하락 0.5118:03 08/05
  • [머니S포토] '이재명 열린캠프, 성희롱·성폭력 예방 교육'
  • [머니S포토] K-글로벌 백신 허브화 비전·전략 발표, 단상에 선 권덕철 장관
  • [머니S포토] 윤석열·최재형·홍준표 빠진 국민의힘 대선 경선 예비후보 전체회의
  • [머니S포토]  비대면 진행된 '대학교육회복위' 첫 회의
  • [머니S포토] '이재명 열린캠프, 성희롱·성폭력 예방 교육'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