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권, 3분기 수익성 역대 최저… 당기순익 15.7% '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은행권, 3분기 수익성 역대 최저… 당기순익 15.7% '뚝'
저금리 여파로 국내은행 순이자마진(NIM)이 역대 최저치를 기록했다.

10일 금융감독원이 발표한 '국내은행의 2015년 3분기 영업실적(잠정)'에 따르면 국내은행 3분기 당기순이익은 1조4000억원을 기록하는 데 그쳤다.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5.7% 감소한 수치다.

3분기 NIM은 1.56%으로 지난 2분기(1.58%)에 이어 역대 최저 수준을 갈아치웠다. 같은 기간 총자산순이익률(ROA)은 0.27%로 전년에 비해 0.09%포인트 하락했다. 자기자본순이익률(ROE)도 3.49%로 1.15%포인트 떨어졌다.

이는 기준금리 인하로 NIM이 하락한 데 이어 환율상승으로 외환·파생 관련 손익이 감소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이밖에 이자이익은 8조4000억원으로 전년 동기에 비해 5.1% 줄었고, 비이자이익은 8000억원으로 27.9% 급감했다.

 

성승제
성승제 bank@mt.co.kr

금융을 사랑하고 이해하기 위해 노력하는 금융 출입 기자입니다. 독자님들의 아낌없는 조언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9.97하락 7.2514:36 05/26
  • 코스닥 : 871.85하락 0.8414:36 05/26
  • 원달러 : 1268.60상승 414:36 05/26
  • 두바이유 : 109.19상승 1.2514:36 05/26
  • 금 : 1846.30하락 19.114:36 05/26
  • [머니S포토] 박병석 국회의장, 퇴임 기자간담회
  • [머니S포토] 권성동 원내대표 "계양이 호구냐 유행…다윗 윤형선 승리할 것"
  • [머니S포토] 사전투표 하루 앞 민주당 윤호중 지원유세 집중
  • [머니S포토] 지지읍소 정의당 "약속 못 지켜 책임감…지선 성적표 중요해"
  • [머니S포토] 박병석 국회의장, 퇴임 기자간담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