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호선 출입문 고장, "갇혀있다 나와서 정신이 없다"… 20여분 운행 멈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4호선 고장' '혜화역 열차 고장'

이도 방향으로 운행하던 서울 메트로 4호선이 혜화역에서 열차 출입문 고장으로 20여분간 멈춰 출근길 시민들이 불편을 겪었다.

11일 오전 한 SNS 이용자는 "4호선 혜화역에서 사고 나서 오이도 방향 지하철 지연됐다"고 알렸다.

또 다른 이용자는 "4호선에 갇혀있다 나와서 지금 정신이 없다", "출입문이 열려서 닫히지 않는다", "멈춘지 10분이 넘었다"는 등의 불편을 호소했다.

현재는 지하철 4호선 하행선 운행이 정상 재개된 것으로 알려졌다.

'4호선 열차 고장'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 /사진=머니위크DB(서울시 제공)
'4호선 열차 고장'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 /사진=머니위크DB(서울시 제공)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5.24하락 2.3418:01 09/24
  • 코스닥 : 1037.03상승 0.7718:01 09/24
  • 원달러 : 1176.50상승 118:01 09/24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1 09/24
  • 금 : 74.77상승 0.6618:01 09/24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