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김장 비용 '26만8600원'… 절임배추 수요 늘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올해 김장 비용 '26만8600원'… 절임배추 수요 늘어

올해 주부들은 김장 비용으로 26만8600원을 소요할 것으로 전망된다.


홈플러스가 지난 2일부터 8일까지 30대 이상 주부고객 821명을 대상으로 '2015 김장계획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26만8600원을(4인가족 기준) 올해 김장 예산으로 생각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11일 밝혔다.


이날 홈플러스에 따르면 '김장재료 구매 시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요소'(복수응답)를 묻는 질문에 응답자들은 '품질'과 '편의성'을 나란히 1위(42.3%)로 꼽았다. 이어서 2위 가격(38.5%), 3위 배송(36.5%), 4위 프로모션(23.1%), 5위는 서비스(9.6%) 순이었다.


또 '통배추와 절임배추 중 어떤 김장재료를 선택할 것인가’라는 질문에 응답자의 47.7%가 ‘절임배추’를 택했다. 홈플러스 월동 김장배추 매출에서 절임배추가 차지하는 비중이 2010년 28.5%였던 점을 감안하면 5년 새 배로 수요가 증가한 셈이다.


11~12월 기준 홈플러스 배추 카테고리 내 절임배추 매출비중은 2010년 28.5%에서 2011년 32.4%, 2012년 38.2%, 2013년 42.3%, 2014년 44.4%로 지속 증가하고 있는 추세다.


한편 홈플러스는 고객들의 의견을 반영, 오는 12일부터 12월2일까지 3주간 전국 141개 전 점포에서 '김장 페스티벌'을 열고 각종 김장재료 및 김장용품을 최대 50% 할인 판매한다.


우선 22일까지 고객들의 선호도가 크게 높아진 절임배추 예약판매를 실시한다. 가격은 10kg 기준 1만9800원, 20kg 기준 3만8800원이다.


신한, 삼성, 현대카드로 결제 시 15% 할인(10kg/1만6830원, 20kg/3만2980원) 받을 수 있다. 배송은 15일까지 구매한 고객은 19일부터, 16일부터 구매한 고객은 26일부터 12월 17일까지 매주 목/금/토요일에 진행된다.


또 상품 종류에 관계 없이 1만원 이상 구매하는 모든 고객들을 대상으로 배추 1포기를 490원(정상가 980원)에 판매한다.

 

  • 0%
  • 0%
  • 코스피 : 3100.78하락 21.7810:57 01/28
  • 코스닥 : 973.85하락 12.0710:57 01/28
  • 원달러 : 1111.80상승 7.410:57 01/28
  • 두바이유 : 55.53하락 0.1110:57 01/28
  • 금 : 55.74상승 0.4210:57 01/28
  • [머니S포토] 취임 당일 동부구치소 찾은 '박범계' 법무 장관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고심'
  • [머니S포토] '외신기자 정책토론회' 질의 답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 [머니S포토] 취재진 질문 답하는 나경원
  • [머니S포토] 취임 당일 동부구치소 찾은 '박범계' 법무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