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위와 스윙 모두 잡는다"… 휠라 골프, '스트래치 다운재킷'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추위와 스윙 모두 잡는다"… 휠라 골프, '스트래치 다운재킷' 출시
휠라 골프(FILA GOLF)는 겨울 시즌 라운딩에 최적화한 다운재킷 '스트래치 다운재킷'을 출시했다고 12일 밝혔다.

이 제품은 겨울철 한파 속 필드에 나선 골퍼들을 위해 구스다운 충전재로 보온성을 극대화하고, 신축성이 뛰어난 스트래치 소재를 사용해 스윙 시 편안함을 느끼도록 구성한 것이 특징이다.

우선 구스다운을 솜털과 깃털 각각 9대1 비율로 충전해 따뜻하면서도 가볍게 입을 수 있다. 또한 특수 제작한 스트래치 다운백(다운을 감싸는 안감)을 사용, 스윙을 비롯한 활발한 움직임에도 불편하지 않도록 했다. 여기에, 다운재킷의 단점으로 꼽히는 '털 빠짐' 문제를 방지하고자 고안한 특수 공법을 적용해 한층 편안한 착용감을 제공한다.

남, 녀 제품 각각 실용적이면서 세련된 디자인을 제안한 것도 눈에 띈다. 남성용 '스트래치 스윙 다운'은 엉덩이를 살짝 덮는 길이감으로 활동성을 강조했으며, 탈부착 가능한 후드는 날씨와 체온 변화에 따라 다양한 활용이 가능하도록 했다. 불필요한 장식을 배제해 심플한 멋을 살렸으며, 이중 플랑켓을 적용한 소매는 배색 처리해 추위를 막아주는 동시에 세련미를 배가했다.

여성용 '스트래치 다운 사파리'는 사선 퀼팅 라인으로 실루엣을 강조했으며, 벨트를 포함해 허리선이 돋보이도록 디자인했다. 후드의 경우, 볼륨감 있는 퍼(fur)를 부착했는데, 탈착 가능한 후드 퍼 덕에 열 손실을 막을 수 있어 더욱 따뜻하며, 여성스러우면서도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나타내기에도 효과적이다. 퍼의 소재와 컬러 역시 의상에 따라 차별화했다. 네이비 제품에는 실버 컬러의 여우털 소재를, 카키 제품에는 화이트 색상으로 탈색한 라쿤 퍼를 매치해 멋스러운 겨울 필드룩 연출이 가능하다.

남성용과 여성용 모두 네이비와 카키 2가지 색상으로 출시됐으며, 가격은 남성용 69만8000원, 여성용 79만8000원.
"추위와 스윙 모두 잡는다"… 휠라 골프, '스트래치 다운재킷' 출시
휠라 골프 관계자는 "장시간 지속되는 겨울 라운딩이라도 몸을 많이 움직이는 골프 특성을 고려할 때, 보온 기능과 함께 활동성이 뛰어난 의상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휠라 골프 스트래치 다운재킷은 신축성과 보온성 등 겨울철 라운딩 패션아이템의 기능을 모두 갖춘데다, 감각적인 컬러와 스포티한 디자인까지 겸비해 필드는 물론 일상생활에서 다채로운 활용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이미지제공=휠라 골프>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59.18상승 64.211:35 02/25
  • 코스닥 : 927.92상승 21.6111:35 02/25
  • 원달러 : 1108.80하락 3.411:35 02/25
  • 두바이유 : 66.18상승 1.711:35 02/25
  • 금 : 62.89하락 0.6511:35 02/25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 [머니S포토] 김종인 "코로나 백신, 정부 말대로 접종 가능할지 매우 불확실"
  • [머니S포토] 보건소에 도착한 코로나19 백신
  • [머니S포토] 김태년 "야당, 백신의 정치화는 국민안전에 도움안돼"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