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지연, 연세대 재학 당시 남자들의 '브룩쉴즈'였다…미모 어땠길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백지연'

방송인 백지연이 '빅프렌드'에 출연해 화제인 가운데 그의 과거 사진이 눈길을 끌었다.

과거 SBS 연예정보프로그램 'TV연예'에서는 백지연의 연세대학교 재학시절 사진을 공개했다. 이 사진에서 백지연은 시원한 이목구비와 깨끗한 피부로 미모를 뽐냈다.

또 백지연은 과거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무릎팍도사'에 출연해 "내가 '브룩 쉴즈' 때문에 고생을 많이 했다"며 "(대학 강의)정원이 56명이었는데 항상 나보러 오는 남학생들 때문에 강의실에 학생들이 넘쳐났다"고 밝혔다.

이어 백지연은 "캠퍼스를 지날 때 남자들이 짓궂게 '브룩쉴즈'라 부르며 장난 치기도 했다. 친구들이 '너보고 브룩쉴즈라더라'고 얘기해주면 겉으론 아닌 척하면서도 속으로는 흡족해했다"고 털어놨다.

백지연은 "당시 키가 크고 긴 생머리에 청바지만 입고 다녀서 그랬던 것 같다"며 "브룩 쉴즈와 비교된다는 것 자체가 영광"이라고 말했다.

한편 12일 첫 방송한 MBC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 '빅프렌드'에 출연해 입담을 펼쳤다.

<사진=MBC>
 

  • 0%
  • 0%
  • 코스피 : 3085.90하락 64.0318:03 01/15
  • 코스닥 : 964.44하락 15.8518:03 01/15
  • 원달러 : 1099.40상승 1.418:03 01/15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8:03 01/15
  • 금 : 55.39하락 0.3118:03 01/15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 [머니S포토] 기아차 31년만에 '기아'로 사명 공식 변경
  • [머니S포토] 새롭게 선보인 '갤럭시 S21' 전작 대비 뭐가 달라졌을까
  • [머니S포토] 이낙연 "불평등해소TF, 이익공유제부터 논의"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