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인제 추미애 맞짱 토론, 결과는 '예상대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인제 추미애 토론'

여야에서 노동시장개혁 이슈를 전담중인 두 정치인이 오늘(13일) 노동개혁을 주제로 맞짱토론을 벌였다.

노동부 장관 출신으로 새누리당 노동선진화특위 위원장인 이인제 최고위원과 새정치민주연합 경제정의·노동민주화특별위원장인 추미애 최고위원 그리고 정의당 정진후 원내대표는 13일 오전 10시부터 중앙선거방송토론위원회(위원장 이정희)가 주최하는 정당정책 토론회에 참석, '노동개혁, 어떻게 할 것인가'를 주제로 갑론을박을 벌였다.

전반적으로 노동개혁의 필요성에 대해서는 공감대를 이뤘지만 각론에서는 극명한 입장차를 보였다.

이인제 최고위원은 "경제 전반에 활력을 불어넣고 청년 고용을 활성화하기 위한 핵심 대책이 노동개혁"이라면서 "노동시장의 안정성과 유연성을 강화하고 지금까지의 투쟁적인 노동시장에서 협력적이고 상생적인 노동시장으로 발전시키지 않으면 신규 투자가 들어올 수 없고 새로운 일자리도 만들어지기 어렵다"고 강조했다.

반면 추미애 최고위원은 "노동개혁은 반드시 재벌개혁과 함께 가야 한다"면서 특히 "청년실업 해결을 위해 재벌·대기업으로 하여금 청년 의무고용할당제를 도입하게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개혁의 주요 과제로 청년고용할당제 도입과 비정규직의 정규직화, 노동시간 단축 등을 꼽았다.

한편 한국사 교과서 국정화 문제를 놓고도 맞붙었지만 서로의 입장차만 확인하는 데 그쳤다.


'이인제 추미애' /사진=뉴스1
'이인제 추미애' /사진=뉴스1



 

진현진
진현진 2jinhj@mt.co.kr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IT 담당 진현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3.39상승 25.1215:32 11/29
  • 코스닥 : 727.54상승 9.6415:32 11/29
  • 원달러 : 1326.60하락 13.615:32 11/29
  • 두바이유 : 76.68하락 4.415:32 11/29
  • 금 : 1740.30하락 13.715:32 11/29
  • [머니S포토] 이창양 장관 "IRA로 인한 수혜는 극대화, 부담은 최소화"
  • [머니S포토] 주유소 곳곳 유류 품절... 바닥난 '휘발유'
  • [머니S포토] 화물연대 운송 거부 지속에 결국 칼빼든 정부
  • [머니S포토] 김기록 대표 '코리아센터 합병과 전략 발표'
  • [머니S포토] 이창양 장관 "IRA로 인한 수혜는 극대화, 부담은 최소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