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현, 헐리우드 이어 베니스까지 진출...명실공히 ‘글로벌 스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수현’

영화 ‘어벤져스2’ 출연으로 ‘마블 신데렐라’이자 ‘글로벌 스타’로 발돋움한 수현의 최근 헐리우드 영화 진출작이 베니스 국제 영화제에 출품된 것으로 알려져 주목받고 있다.


지난 8월 수현과 헐리우드 배우 크리스틴 스튜어트, 니콜라스 홀트가 출연한 영화 ‘이퀄스’가 올해 72회베니스 국제영화제 공식 경쟁부문에 초청됐다. 베니스 국제영화제는 칸 영화제, 베를린 국제영화제와 함께 세계 3대 영화제로 손꼽힌다.


‘이퀄스’는 근미래를 배경으로 한 영화로 감정이 사라진 미래에서 사랑을 나누는 남녀의 이야기를 그린 이색 SF 로맨스 영화다. 영화 ‘마션’, ‘프로메테우스’, ‘글래디에이터’ 등 세계적인 대작을 만들어낸 리들리 스콧 감독이 제작한 것으로 알려져 큰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또한 ‘트와일라잇’, ‘이클립스’ 등 전 세계 영화팬들을 열광시킨 작품에 출연하며 카리스마 있는 연기로 인기를 끈 크리스틴 스튜어트와 ‘웜바디즈’, ‘엑스맨’, ‘매드맥스’의 니콜라스 홀트, ‘아이언맨 3’의 가이 피어스 등 헐리우드 톱배우들의 출연 역시 영화팬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어벤저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 출연으로 성공적인 헐리우드 신고식을 치룬 수현은 ‘이퀄스’에서 크리스틴 스튜어트, 니콜라스 홀트와 함께 호흡을 맞춘 것으로 알려졌다. 대작 미드 ‘마르코폴로 시즌 1’에 이어 2016년 방영 예정인 ‘마르코폴로 시즌 2’ 촬영에도 매진하고 있는 수현은 ‘이퀄스’ 출연으로 드라마와 영화까지 넘나드는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쌓아가며 앞으로의 행보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한편, 우리나라 배우가 헐리우드 영화를 기반으로 베니스 국제영화제에 참석한 것은 매우 이례적인 일로 영화계에서도 화제가 되고 있다. 김윤진, 배두나 등 우리나라 여배우들의 미국 드라마와 영화 진출 소식과 함께 수현 역시 글로벌 스타의 기대주로서 국내 팬들의 기대와 응원을 한 몸에 받고 있다.


수현은 2016년 국내 활동을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영화 ‘이퀄스’, 미드 ‘마르코폴로 시즌 2’와 함께 새로운 모습으로 국내 팬들을 만날 계획이다.

<사진=수현 공식 페이스북>

 

  • 0%
  • 0%
  • 코스피 : 3171.22하락 37.7710:39 01/26
  • 코스닥 : 1002.89상승 3.5910:39 01/26
  • 원달러 : 1102.20상승 1.510:39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10:39 01/26
  • 금 : 55.41상승 0.2110:39 01/26
  • [머니S포토] '서울시장 보궐선거 D-71' 고심하는 안철수
  • [머니S포토] '전기차 손쉽고 빠르게 충전하세요'
  • [머니S포토] 서울시장 출마 선언 하루 앞둔 박영선, 스마트 슈퍼 방문
  • [머니S포토] 배달 라이더 찾아간 '오세훈'
  • [머니S포토] '서울시장 보궐선거 D-71' 고심하는 안철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