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후의 승자는 누가' 면세점 대전… 저녁 7시쯤 결과 발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후의 승자는 누가' 면세점 대전… 저녁 7시쯤 결과 발표


올해 특허가 끝나는 서울 3곳, 부산 1곳 등 시내면세점 특허권 선정일이 밝았다. 서울에서는 롯데, 신세계, 두산, SK 4파전 양상으로 굳어진 가운데, 심사 결과는 오늘(14일) 저녁 7시 전후 나올 전망이다.

관세청에 따르면 학계, 시민사회단체, 연구기관 등에서 선발된 민간전문가 등 특허심사위원 15명은 지난 13일 오전 10시부터 충남 천안 관세국경관리연수원에서 1박2일간의 합숙 심사에 들어갔다. 첫날은 업체가 제출한 자료와 관세청의 실사 서류를 바탕으로 서면 심사를 한다.

결과 발표일인 14일 오전 8시부터 오후 3시까지는 업체들이 차례로 프레젠테이션(PT)을 진행 한다. 롯데면세점에서는 이홍균 대표, 신세계디에프에서는 성영목 사장, SK네트웍스는 문종훈 사장, 두산그룹은 동현수 사장이 PT 발표자로 나선다. 각 회사별로 5분 안팎의 발표시간이 끝나면, 20분의 질의응답시간이 이어진다.

선정 결과는 14일 오후 7∼8시쯤 발표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연내 특허가 만료되는 서울 면세점은 SK네트웍스의 워커힐(11월16일), 롯데면세점의 소공점(12월22일)과 월드타워점(12월 31일)이다. SK와 롯데는 기존 사업구역에서 특허를 재신청했고, 신세계디에프와 두산이 새로 뛰어들었다.

부산지역에서는 신세계 부산점(12월 15일)을 두고 현 사업자인 신세계조선호텔과 패션그룹 형지가 경쟁을 버린다.
 

  • 0%
  • 0%
  • 코스피 : 3056.36상승 61.3810:53 02/25
  • 코스닥 : 926.60상승 20.2910:53 02/25
  • 원달러 : 1110.10하락 2.110:53 02/25
  • 두바이유 : 66.18상승 1.710:53 02/25
  • 금 : 62.89하락 0.6510:53 02/25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 [머니S포토] 김종인 "코로나 백신, 정부 말대로 접종 가능할지 매우 북확실"
  • [머니S포토] 보건소에 도착한 코로나19 백신
  • [머니S포토] 김태년 "야당, 백신의 정치화는 국민안전에 도움안돼"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