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정치 “경찰 물대포, '파리 테러'만큼이나 안타까운 폭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찰 물대포’

새정치민주연합은 지난 14일 서울 광화문 일대에서 열린 '민중총궐기 투쟁대회'에 참가했던 농민 백남기 씨가 경찰이 쏜 물대포에 맞고 쓰러져 중태에 빠진 사건과 관련, 경찰의 과잉 진압을 주장하며 정부 당국에 책임자 처벌 등을 거듭 촉구하고 나섰다.

문재인 대표는 16일 오전 국회에서 주재한 최고위원회의를 통해 "박근혜정부는 국정화에 반대한 국민에게 전쟁을 선포하더니 생존권을 요구하는 국민에겐 살인적 폭력진압을 자행했다"면서 이번 사건 발생의 책임을 물었다.

문 대표는 "'세월호'·'메르스(MERS·중동호흡기증후군)' 사태에서 봤듯 정부는 국민의 신변을 보호하는 일에 무능하지만, 민생을 죽이고 국민을 탄압하는 일엔 매우 유능하다. 결코 정상적인 정부가 아니다"며 "정부는 국민에 사과하고 국회 국정조사와 엄정한 수사를 통해 책임자 처벌과 (유사사건의) 재발방지를 약속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이종걸 원내대표도 경찰 측이 이번 집회 진압과정에서 물대포를 이용한 살수 거리 등의 규정과 구호조치 의무 등을 위반했다고 주장하며 "경찰권 남용"을 비판했다.

주승용 최고위원도 "폭력적 방식의 시위에 부정적 시각을 갖고 있지만, 정책에 반대하는 국민들의 집회를 정부가 공권력을 동원해 폭력적으로 막는 것도 용납할 수 없다"면서 "국민을 적대시하는 정권은 민주주의의 정통성을 잃는다. '유신'과 '5공(제5공화국)'이 그랬다"고 말했다.

정청래 최고위원은 "경찰이 14일 하루 집회에 사용한 캡사이신이 651ℓ로 작년 사용치의 3.4배에 달하고, 살수량도 18만2000ℓ로 작년치의 45.5배 수준이었다. 그야말로 살인적 폭력진압이었다"며 경찰 측에 현장 채증용 동영상 자료 등의 제출을 요구했다.

오영식 최고위원 또한 "14일 집회는 사실 신고까지 마친 합법 집회였다. 그러나 정부는 5개 부처 담화문을 통해 불법 과격 집회인 것처럼 몰아갔고, 경찰을 동원해 집회 참가자들의 행진을 가로막았다"면서 "정부·여당과 일부 언론에선 역사교과서 국정화 때와 마찬가지로 다시 국민 갈등을 부추기는 모습을 보였다"고 비판했다.

이와 관련, 유승희 최고위원은 "'파리 테러'만큼이나 안타까운 폭력현장이 대한민국 심장부에서 벌어졌다"며 백씨 사건을 "반인륜적 대국민 테러"로 규정하기도 했다.

새정치연합은 이번 백씨 사건에 대한 진상조사 및 책임자 처벌을 위해 당내에 정청래 최고위원을 위원장으로 하는 대책위원회를 구성키로 했다.


‘경찰 물대포’ 지난 15일 서울 종로구 서울대학교 병원 응급실 앞에서 열린 민중총궐기 투쟁본부 긴급 기자회견에서 참가자들이 백남기(68)씨가 전날 집회에서 경찰이 쏜 물대포를 맞는 사진을 들고 있다. /사진=뉴스1
‘경찰 물대포’ 지난 15일 서울 종로구 서울대학교 병원 응급실 앞에서 열린 민중총궐기 투쟁본부 긴급 기자회견에서 참가자들이 백남기(68)씨가 전날 집회에서 경찰이 쏜 물대포를 맞는 사진을 들고 있다. /사진=뉴스1

 

서대웅
서대웅 mdw100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3.27상승 18.0310:51 09/27
  • 코스닥 : 1036.94하락 0.0910:51 09/27
  • 원달러 : 1175.30하락 1.210:51 09/27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0:51 09/27
  • 금 : 74.77상승 0.6610:51 09/27
  • [머니S포토] 안철수 "국민의당, 정부·여당 특검 수용과 국정조사 실시를 촉구"
  • [머니S포토] 野 김기현 "與, 언론법 강행처리시 끝까지 투쟁할 것"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안철수 "국민의당, 정부·여당 특검 수용과 국정조사 실시를 촉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