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트코, 온라인몰도 '삼성카드'만 결제… "소비자 선택권 저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코스트코' '삼성카드'

미국의 대형 창고형 할인점인 코스트코가 오프라인 매장에 이어 최근 개설한 온라인몰에서도 결제카드를 삼성카드로 한정해 여타 카드사들의 불만이 잇따르고 있다. 이는 코스트코가 내세우는 '1국 1카드사' 원칙에 따른 것이지만 소비자의 선택권을 제한한다는 점에서 논란의 여지가 있다.

업계에 따르면 코스트코는 지난 10일 미국, 영국, 캐나다, 멕시코에 이어 세계 다섯 번째로 한국 온라인 쇼핑몰을 열면서 결제 가능 신용카드를 삼성카드로 한정했다. 코스트코는 오프라인 매장에서도 지난 2000년부터 삼성카드와 독점 계약을 이어왔다.

올해 5월 15년 만에 코스트코와 삼성카드사 간의 독점계약이 만료돼 다른 카드사들이 협상에 뛰어들었지만 결국 삼성카드와 재계약했다. 한 나라에서 카드사 한 곳과 계약해야 금융비용을 줄여 상품을 더 싸게 공급할 수 있다는 것이 코스트코의 설명이다.

그러나 다른 카드사들은 납득할 수 없다는 반응이다. 한 카드사 관계자는 "다른 카드사들도 비슷한 수준의 수수료율을 제안할 텐데 '1국가 1카드사' 방식이 어떻게 금융비용을 줄인다는 것인지 모르겠다"고 말했다.

또다른 카드사 관계자는 "코스트코와 같은 회원제 창고형 할인점인 빅마켓도 2012년 오픈 후 1년간 롯데카드로만 결제하도록 하다가 2013년부터 고객 불편을 줄이기 위해 신한카드와 KB국민카드, 시중은행 발행 현금카드로 결제카드를 확대했다"고 말했다.

일각에서는 코스트코가 일부 국가 온라인몰에서 아멕스(AMEX·American Express), 비자(VISA), 마스터(Master) 등의 카드 결제를 허용하는 점을 들어 한국에서 '1국 1카드사 결제'를 엄격히 적용하는 것은 문제라고 지적한다.

'코스트코' /자료사진=코스트코 코리아 홈페이지
'코스트코' /자료사진=코스트코 코리아 홈페이지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3.88상승 23.0918:01 06/22
  • 코스닥 : 1011.56상승 0.5718:01 06/22
  • 원달러 : 1131.90하락 2.818:01 06/22
  • 두바이유 : 74.90상승 1.3918:01 06/22
  • 금 : 71.79상승 0.8118:01 06/22
  • [머니S포토] 국회 대정부 질문 생각에 잠긴 '송영길'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주재하는 서영교 위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전 국무총리 초청 왁자지껄 토론회
  • [머니S포토] 국내외 아우르는  이재명 지지 '공명포럼' 발족
  • [머니S포토] 국회 대정부 질문 생각에 잠긴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