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 우울증 연관성, TV 켜놓고 자면 뇌 손상돼 우울증 발병 증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TV 우울증'

TV와 컴퓨터 등을 켜놓은 상태로 자면 우울증에 걸릴 확률이 높아진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건강전문매체 헬스케어어보브올(Health Care Above All)은 TV 화면과 같은 불빛 아래서 잠이 들면 우울증에 걸릴 확률이 높다는 오하이오주립대 연구팀의 연구결과를 전했다.

연구팀은 햄스터 한 그룹을 밤 8시간 동안 빛이 완전히 차단된 어두운 곳에 두고 다른 그룹은 TV 화면과 같은 명도의 희미한 불빛에 노출시키는 실험을 했다.

8주가 흐른 뒤 희미한 조명 아래서 잠을 잔 햄스터들은 그렇지 않은 그룹에 비해 설탕물을 20% 적게 마셨고 헤엄치기도 훨씬 빨리 포기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희미한 불빛 아래서 잠을 잔 햄스터들은 설탕물을 먹어도 즐거움을 느끼지 못했다. 인간의 우울증과 비슷한 현상"이라고 설명했다.

연구팀은 햄스터들의 뇌를 검사한 결과 "불빛에 노출된 햄스터는 뇌의 해마 돌기 세포가 줄어들고 손상됐다"며 "인간의 뇌도 해마가 우울증과 관계가 있으며 해마 돌기 밀도가 작은 사람은 우울증에 걸리기 쉽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 결과로 야간 근무를 하는 사람이나 밤에 불을 켜고 자는 사람들이 우울증에 쉽게 걸리는 현상을 설명할 수 있다"고 전했다.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9.30상승 52.123:59 05/10
  • 코스닥 : 992.80상승 14.523:59 05/10
  • 원달러 : 1116.00상승 2.223:59 05/10
  • 두바이유 : 68.32상승 0.0423:59 05/10
  • 금 : 66.74상승 0.8423:59 05/10
  • [머니S포토] 정세균계, 11일 오전 광화문 포럼 집결
  • [머니S포토] 이달의 소녀 '장관님과 함께 하트'
  • [머니S포토] 당대표 출마 기자회견, 국민 앞 인사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무소속 홍준표 "국민의힘 복당할 것…정권교체 밀알되겠다"
  • [머니S포토] 정세균계, 11일 오전 광화문 포럼 집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