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세종 고속도로 '1시간14분 주파', 통행료 '경부·중부의 1.2배' 가능할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세종 고속도로'

울특별시와 세종특별자치시를 연결하는 사업비 6조7000억원 규모의 고속도로 건설이 추진된다.

19일 정부는 경제관계장관회의를 열고 경기도 구리시 토평동과 세종시 장군면을 잇는 서울-세종 고속도로 건설 사업을 추진한다고 발표했다. 총 길이 129㎞, 6차선인 서울-세종 고속도로는 경부고속도로와 중부고속도로 사이에 놓이게 된다. 주요 관통 구간은 하남-성남-용인-안성-천안 등이다.

김일평 국토교통부 도로국장은 "기존 경부와 중부고속도로의 상습 정체 문제를 해소하고 수도권과 세종, 충청권의 균형 발전을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세종 고속도로는 지난 2004년 국토부의 장기 수도권 고속도로망 구상 계획에 처음 반영됐다. 이후 2009년 기획재정부의 예비 타당성 조사까지 통과했지만, 막대한 건설비 부담과 지역 반발 등으로 인해 사업 착수가 연장됐다. 노선을 처음 구상한 지 11년 만에 본격적으로 추진하게 된 것이다.

이번 사업은 정부가 토지 보상비 1조4000억원을 대고, 공사비 등 5조3000억원은 민간 자본으로 조달하는 민간 투자 사업으로 추진된다. 지난 4월 도입한 손익공유형(BTO-a) 모델 등이 활용될 예정이다. 정부가 민간사업 시행자의 최소 운영 수입을 보장하고 초과 이익 발생 시 나눠 갖는 방식이다.

전체 사업 구간 중 서울-안성 구간(71㎞)을 먼저 착수한다. 한국도로공사가 설계 등 공사와 민자 사업 절차를 동시에 진행하다가 2019년쯤 민자 사업으로 전환하는 구조다. 이르면 내년(2016년) 말 착공해 2022년 개통할 예정이다.

안성-세종(58㎞) 구간은 민간 제안을 받아 사업에 착수하는 일반 민자 사업 절차를 따른다. 2020년 착공해 2025년 개통 예정이다.

국토부는 과거 건립된 민자고속도로는 사업자 참여가 저조했고 금리도 높아 도로공사 운영 도로에 비해 통행료가 높게 책정될 수밖에 없었다고 설명했다.

국토부 관계자는 "서울-세종 고속도로에 참여를 원하는 민간 사업자가 상당할 것으로 보인다"며 "해당 구간은 교통수요가 충분하고 손익공유형 모델도 도입돼 민간 사업자들끼리 경쟁을 하게 되면 자연스레 통행료도 하락할 것"으로 내다봤다.

이 관계자는 "경부·중부 고속도로 통행료의 최대 1.2배는 넘지 않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또한, 정부는 중부고속도로 확장 사업도 함께 추진하기로 했다. 애초 예비 타당성 조사 당시 서울-세종 고속도로가 놓일 경우 확장 필요성이 낮은 것으로 나타났지만, 그간 교통량이 늘어나 도로 정체가 심화할 것이라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이에 김 국장은 "타당성 재조사를 거쳐 일부 구간의 확장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국토부는 새 도로가 개통하면 기존 경부·중부고속도로 혼잡 구간이 60% 정도 줄고 통행속도는 시간당 약 10㎞ 증가할 것으로 예상했다. 서울-세종 간 통행 시간이 현재 평일 108분, 주말 129분에서 74분으로 단축될 것이라는 전망이다. 이로 인해 연간 8400억원의 편익이 발생하고, 일자리 6만6000개, 11조원의 생산 유발 효과가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대규모 교통망이 구축되기로 함에 따라 부동산시장의 기대감도 커지고 있다. 김규정 NH투자증권 부동산연구위원은 "기존 경부고속도로를 따라 형성된 서울 강남권에서 분당, 판교, 용인, 수원, 동탄 등으로 이어지는 경부 축 주거 벨트가 더 견고해지고 확장될 가능성이 크다"고 말했다.

18일 김일평 국토교통부 도로국장이 정부세종청사에서 서울-세종 고속도로 추진 계획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뉴스1
18일 김일평 국토교통부 도로국장이 정부세종청사에서 서울-세종 고속도로 추진 계획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뉴스1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5.66하락 14.8513:51 09/23
  • 코스닥 : 1040.94하락 5.1813:51 09/23
  • 원달러 : 1178.60상승 3.613:51 09/23
  • 두바이유 : 76.19상승 1.8313:51 09/23
  • 금 : 73.30상승 0.413:51 09/23
  • [머니S포토] 전기요금, 8년만에 전격 인상
  • [머니S포토] '가을날씨 출근길'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전기요금, 8년만에 전격 인상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