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대영, 논란 속 KBS사장 취임… "새로운 수익 창출 작업 나설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고대영'

고대영 사장이 제 22대 KBS 사장으로 취임했다. KBS노조와 시민사회의 반대 속에 열린 취임식에서 그는 미디어 시장의 급격한 변화에 따른 KBS의 변화를 강조했다.

고 사장은 오늘(24일) 오전 KBS 본관 TV공개홀에서 취임식을 갖고 "시청자들의 미디어 소비행태와 미디어 지형이 급격하게 변하고 있으며, 지상파 시청률이 지속적으로 하락하는 등 KBS가 생존의 위기를 맞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따라서 “KBS가 위기를 겪고 있다는 말은 공정보도와 균형 잡힌 여론 형성, 사회통합과 국가발전에 기여한다는 공영방송의 숭고한 목적 또한 위기에 처했다는 뜻”이라면서 KBS가 위기극복 해법을 함께 모색해야 하고 변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고 사장은 이를 위해 "조직이 직무중심, 고객중심, 시장중심이 되어야 한다"면서 "공영방송으로서 반드시 갖추어야할 공정성과 객관성은 편성규약의 정비를 통해 해결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 "제작의 지휘계통을 따라 제작의 권한과 책임을 분명히 설정해야 할 것"이라고 했다.

이어 "연구동이나 별관 등 KBS의 자산을 재평가하고 사옥신축을 통해 새로운 수익을 창출하는 작업에 나설 것"이라고 덧붙였다.

신임 고대영 KBS 사장은 1985년 KBS에 기자로 입사한 뒤 모스크바 특파원과 보도국장, 해설위원실장, 보도본부장을 거쳐 KBS비즈니스 사장을 역임했다.

한편 지난달 고대영 사장이 사장 후보자로 선임된 후 KBS노조는 물론 전국언론노동조합 등 11개 언론단체들은 후보사퇴를 촉구했다.

고대영 신임 KBS사장이 24일 KBS본관 TV공개홀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취임사를 하고 있다. /사진=뉴스1 (KBS홍보부 제공)
고대영 신임 KBS사장이 24일 KBS본관 TV공개홀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취임사를 하고 있다. /사진=뉴스1 (KBS홍보부 제공)
 

진현진
진현진 2jinhj@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IT 담당 진현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23.04상승 20.7218:03 08/02
  • 코스닥 : 1037.80상승 6.6618:03 08/02
  • 원달러 : 1150.90상승 0.618:03 08/02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8/02
  • 금 : 73.90상승 0.2218:03 08/02
  • [머니S포토] '정세균과 함께하는 복지국가실천연대와의 대화'
  • [머니S포토] 취재원과 인사 나누는 최재형 전 감사원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잠룡 이낙연, '코로나19 직격타' 실내체육시설 방문
  • [머니S포토] 공모주 대어 크래프톤
  • [머니S포토] '정세균과 함께하는 복지국가실천연대와의 대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