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 IS 공습, 샤를드골 항공모함 출격… 이라크 심장부 두곳 '완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프랑스 IS 공습'

프랑스의 핵추진 항공모함 샤를 드골호가 지난 23일(현지시각) 이라크 북부에 거점을 둔 이슬람 수니파 극단주의 무장단체 '이슬람국가(IS)'에 대한 공격을 개시했다.

피에르 드 빌리에 프랑스군 참모총장은 "샤를 드골에서 함재기가 출동해 이라크 내 IS 목표물을 처음으로 공격했다"고 밝혔다고 AFP통신은 전했다.

드 빌리에 참모총장은 "이라크 라마디와 모술에서 IS와 싸우는 지상군을 지원해 공습했다"고 밝혔다. 또한, "수 시간 또는 수 일 내에 샤를 드골호 전투기들이 시리아 내 IS 목표물도 공격할 것"이라며 "IS의 석유 설뿐 아니라 사령부나 신병 모집소가 공격 대상"이라고 말했다.

프랑스 국방부는 이날 오후 샤를 드골에서 라팔 전투기 4대를 출격시켜 라마디, 모술 지역에 각 2대가 공습을 감행했다고 설명했다. 현재 프랑스군은 시리아를 공습하는 러시아 전투기와 마주치지 않도록 러시아와 정보를 교환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유럽 최대의 항공모함인 샤를 드골 항공모함은 지난 18일 모항인 프랑스 툴롱항을 출발해 이날 지중해 동부 시리아 연안에 도착했다. 샤를 드골에는 최신 전투기인 라팔 26대 등이 실려있다. 프랑스는 현재 아랍에미리트(UAE)와 요르단에 배치된 기존 12기와 합쳐 총 38기의 전투기로 IS를 공격할 수 있다.

프랑수아 올랑드 프랑스 대통령(오른쪽)과 데이비드 캐머런 영국 총리가 지난 23일(현지시간) 파리 엘리제궁에 들어가고 있다. /사진=뉴스1(AFP)
프랑수아 올랑드 프랑스 대통령(오른쪽)과 데이비드 캐머런 영국 총리가 지난 23일(현지시간) 파리 엘리제궁에 들어가고 있다. /사진=뉴스1(AFP)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8.08하락 8.0511:08 08/06
  • 코스닥 : 1057.16하락 2.3811:08 08/06
  • 원달러 : 1143.20하락 0.511:08 08/06
  • 두바이유 : 71.29상승 0.9111:08 08/06
  • 금 : 68.80하락 2.5711:08 08/06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회의, 발언하는 송영길
  • [머니S포토] 첫 출근 하며 취재진 질문에 답하는 고승범 내정자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중대본 회의 들어서는 김부겸 총리
  • [머니S포토] '이재명 열린캠프, 성희롱·성폭력 예방 교육'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회의, 발언하는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