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팔이, 김영삼 조문… '창당 방해' 악연과 '통합과 화합' 유언 교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용팔이 조문'

일명 '용팔이 사건'으로 알려진 통일민주당 창당 방해 사건의 주범 김용남(64) 씨가 지난 24일 김영삼 전 대통령을 조문했다.

김씨는 이날 오후 4시쯤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빈소에 들렀으며, 홍인길 전 청와대 총무수석과 짧게 대화했다. 홍 전 수석은 김 씨의 조문 사실을 확인하며 "목사가 됐다더라. 조문을 길게 하진 않았으나 기도하고 묵념을 오래 했다"고 전했다.

김 전 대통령 관계자는 고인의 사실상 유언이 '통합과 화합'이라는 점을 언급하며 "어떻게 보면 참 재미있는 일"이라고 말했다.

'용팔이 사건'은 지난 1987년 4월 김 전 대통령이 창당을 추진하던 통일민주당의 지구당(당협위원회) 20여 곳에 폭력배가 난입해 난동을 부린 사건을 말한다. 이 사건으로 체포된 김 씨의 콧수염과 강한 눈빛 등 우락부락한 외모가 워낙 강렬해 세간에선 ‘정치깡패’라 하면 곧 용팔이를 떠올릴 정도였다.

한편 김씨는 지난 1988년 검거돼 징역 2년 6개월을 선고받았으며, '용팔이 사건'을 배후 주도한 혐의로 기소된 이택돈 전 국회의원과 장세동 전 안전기획부 부장은 각각 징역 1년6개월을 선고받았다. 이후 종교에 귀의해 지난 해 말 '강남사랑의 교회'의 목사로 활동하고 있다.
 

진현진
진현진 2jinhj@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IT 담당 진현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4.98하락 75.1123:59 02/24
  • 코스닥 : 906.31하락 30.2923:59 02/24
  • 원달러 : 1112.20상승 1.623:59 02/24
  • 두바이유 : 64.48상승 0.1223:59 02/24
  • 금 : 63.54상승 2.2623:59 02/24
  • [머니S포토] 민주당 이낙연, 제약업계 국산 백신·치료제 전망 논의
  • [머니S포토] 학교운동부 폭력 근절 및 스포츠 인권보호 개선방안 발표
  • [머니S포토] 국회 운영위, 인사 나누는 유영민 청와대 비서실장
  • [머니S포토] '더현대 서울' 자연담은 백화점
  • [머니S포토] 민주당 이낙연, 제약업계 국산 백신·치료제 전망 논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