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노조, ‘강성’ 박유기 후보 새 위원장으로 당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유기 현대자동차 노조위원장 당선자. /사진=뉴스1
박유기 현대자동차 노조위원장 당선자. /사진=뉴스1
‘현대차 노조’

현대자동차 새 노조위원장에 강성노선의 박유기 후보가 당선됐다.

27일 실시된 6대 지부장 선거 결선투표에서 박 후보는 2만3796표(53.41%)를 획득, 2만570표(46.17%)를 얻은 중도실리 노선의 홍성봉 후보를 누르고 승리했다. 표차는 3226표였다.

이날 결선투표는 예상대로 강성노선 지지 조합원들의 결집이 승부를 가른 것으로 분석된다.

지난 24일 치러진 1차 투표에서는 현장노동자회 소속으로 중도실리 노선의 홍성봉 후보가 1만6032표(36.32%)를 얻어 1위를 차지했다. 박 후보는 1만4136표(32.03%)를 얻어 2위, 하부영 후보가 1만3725표(31.09%)를 얻어 3위를 기록했다.

금속연대 소속의 박 후보와 들불의 하 후보는 같은 강성 노선 후보들이었다. 결국 3위로 1차 투표에서 탈락한 하 후보 지지자들이 결선투표에서 같은 노선의 박 후보 지지로 몰리면서 박 후보의 승리를 이끌어낸 것으로 풀이된다.

박 후보는 2006년 노조위원장을 지냈고, 2009년에는 금속노조 위원장도 지냈다. 이번 선거에서 박 후보는 핵심공약으로 아직 진행 중인 올해 임단협의 연내 타결을 조합원들에게 약속했다.

또 주간연속 2교대제 근무시간 단축안에 대한 재협상, 임금피크제 도입 반대, 상여금 800% 인상(현 750%), 단계적 정년 연장 등도 공약으로 내걸었다.

 

장효원
장효원 specialjhw@mt.co.kr

현상의 이면을 보려고 노력합니다. 눈과 귀를 열어 두겠습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4.33하락 45.5118:03 12/02
  • 코스닥 : 732.95하락 7.6518:03 12/02
  • 원달러 : 1299.90상승 0.218:03 12/02
  • 두바이유 : 80.98하락 0.3918:03 12/02
  • 금 : 1809.60하락 5.618:03 12/02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월북몰이 주도 '서훈' 오늘 영장심사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