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터키 경제제재 법령 발표… 20만 터키 노동자 추방되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러시아 터키’

러시아가 자국기를 격추한 터키를 상대로 비자면제 중단, 수입 금지 등 강력한 경제 보복 조치를 취했다고 AFP통신이 2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러시아 크렘린궁은 이날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이 서명한 터키 경제제재 법령을 발표했다. 이 법령에 따라 터키산 일부 상품의 수입이 금지된다. 단 구체적인 수입 금지 대상 물품 목록은 오는 30일 발표될 것으로 보인다고 러시아 인테르팍스통신이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이와 함께 러시아는 터키와 체결한 비자 면제협정을 중단한다고 발표한 데 이어 자국에서 일하는 터키인들의 노동계약 연장을 금지키로 했다. 이는 사실상 추방 조치로, 로이터통신은 현재 러시아에서 일하는 터키인은 20만명 수준이라고 덧붙였다. 또 러시아에서 터키로 향하는 전세 항공편의 운항이 전면 금지된다. 터키는 러시아인들이 선호하는 관광지이다.

두 조치는 터키 경제에 심각한 타격을 줄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조치는 내년 1월 1일을 기준으로 발효될 예정이다. AFP통신에 따르면 러시아의 이 같은 '경제 보복' 조치는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이 러시아 전투기 격추 사건과 관련해 유감을 표명한 이후에 나왔다.

이날 에르도안 대통령은 이번 일이 일어나지 않았으면 좋았을 것"이라며 "그러나 불행히도 이번일이 발생했으며 앞으로는 재발하지 않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러시아 전투기의 격추사건을 '슬픈일'이라고 밝혔다.


‘러시아 터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26일(현지시간) 모스크바 크렘린궁에서 프랑수아 올랑드 프랑스 대통령과 공동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사진=뉴스1(AFP 제공)
‘러시아 터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26일(현지시간) 모스크바 크렘린궁에서 프랑수아 올랑드 프랑스 대통령과 공동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사진=뉴스1(AFP 제공)



 

서대웅
서대웅 mdw1009@mt.co.kr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3.39상승 25.1218:01 11/29
  • 코스닥 : 727.54상승 9.6418:01 11/29
  • 원달러 : 1326.60하락 13.618:01 11/29
  • 두바이유 : 76.68하락 4.418:01 11/29
  • 금 : 1740.30하락 13.718:01 11/29
  • [머니S포토] 이창양 장관 "IRA로 인한 수혜는 극대화, 부담은 최소화"
  • [머니S포토] 주유소 곳곳 유류 품절... 바닥난 '휘발유'
  • [머니S포토] 화물연대 운송 거부 지속에 결국 칼빼든 정부
  • [머니S포토] 김기록 대표 '코리아센터 합병과 전략 발표'
  • [머니S포토] 이창양 장관 "IRA로 인한 수혜는 극대화, 부담은 최소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