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 기대수명 또 늘었다… 남성 79세·여성 85.5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인 기대수명'

한국인 기대수명이 지난해보다 더욱 늘어나 남성은 79세, 여성은 85.5세로 나타났다. 

한국인 기대수명과 관련해 통계청은 지난 3일 "2014년 생명표를 보면 지난해 태어난 아이는 평균 82.4세까지 살 것으로 예상된다"고 발표했다.

발표에 따르면 남성은 79세, 여성은 85.5세까지 살 것으로 예상돼 1년 전보다 한국인 기대수명이 각각 0.5년과 0.4년이 늘었다.

또한,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 평균과 비교해보면 한국인 남성 기대수명은 1.2년, 여성은 2.4년이 높아 34개 나라 가운데 각각 17위와 4위를 나타냈다. 남녀의 기대수명 차이는 6.5년으로 1985년 8.4년을 기록한 뒤 꾸준히 격차가 줄고 있는 추세다.

이러한 한국인 기대수명 남녀 격차가 준 것에 대해 통계청은 "흡연율이 감소하는 등 남성들이 과거에 비해 건강 관리에 힘쓴 것이 원인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자료=통계청
/자료=통계청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4.09하락 27.5713:58 05/13
  • 코스닥 : 956.79하락 10.3113:58 05/13
  • 원달러 : 1130.90상승 6.213:58 05/13
  • 두바이유 : 69.32상승 0.7713:58 05/13
  • 금 : 66.56상승 1.0213:58 05/13
  • [머니S포토] 상임고문들 만난 민주당 지도부
  • [머니S포토] '언쟁 벌이는 여야'
  • [머니S포토] 국회 산자중기위, 대화 나누는 문승욱·권칠승 장관
  • [머니S포토] 與 윤호중, 인준안 처리 본회의 요청 차 의장실 방문
  • [머니S포토] 상임고문들 만난 민주당 지도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