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레쎄, "2016년 여성·기능성 스포츠 웨어 공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엘레쎄, "2016년 여성·기능성 스포츠 웨어 공략"
이탈리아 스포츠 브랜드 엘레쎄(http://www.ellesse.co.kr)가 2016년 새로운 모습으로 다시 태어났다.

영국의 팬트랜드사와 10년간의 라이센스 계약을 맺고 국내에 엘레쎄를 독점 수입, 공급하는 젯아이씨(대표 김홍)는 4일 오후 강남구 논현동 소재 파티오나인에서 엘레쎄 론칭쇼를 열고, 2016년 엘레쎄의 화려한 재탄생을 예고했다.

이번 엘레쎄 론칭쇼에서는 젯아이씨 김홍 대표를 비롯 엘레쎄 관계자, 대리점 점주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16년 S/S 시즌 엘레쎄 사업 설명회 및 신제품 전시 등 2016년 비즈니스 전략이 공개됐다.

새롭게 론칭한 엘레쎄는 2016 S/S 시즌 ‘애드 컬러 투 유어 게임(Add color to your game)’을 슬로건으로, 스타일과 컬러에 기능을 가미한 퍼포먼스 라이프스타일 스포츠웨어로 리포지셔닝한다는 계획이다.

엘레쎄는 특히, 정통 스포츠웨어에 중심을 두고 여기에 좀더 과감한 트렌디함과 스타일을 가미한 라이프스타일 스포츠웨어를 선보임과 동시에, 보다 세분화한 라인업으로 시장과 소비자들을 공략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를 통해 기존의 국내 스포츠 브랜드와 철저히 차별화된 전략으로 2535 세대 스마트 소비자들에게 강하게 어필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김홍 젯아이씨 대표는 "엘레쎄는 론칭 첫해인 2016년 백화점과 대리점을 중심으로 50여개 매장에서 200억원 매출을 달성하여 조기에 시장에 안착할 것이며, 젯아이씨가 보유한 스포츠 제품 생산 인프라가 크게 일조할 것으로 확신한다"며, “론칭 첫 시즌은 트렌디한 여성 소비자에게 상대적으로 강하게 어필함으로써 확장일로에 있는 여성 스포츠 시장과 기능성 스포츠웨어 시장에 핵심 브랜드로 자리잡겠다”고 밝혔다.

한편, 젯아이씨는 2001년 설립되어 전국 200개 유통망을 가지고 있는 아웃도어 브랜드 '웨스트우드'를 전개하고 있다. 중국, 베트남, 미얀마에 생산기지를 갖추고 있으며,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도 펼쳐나가고 있다.

<이미지제공=엘레쎄>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6.65하락 62.7813:55 05/12
  • 코스닥 : 962.46하락 16.1513:55 05/12
  • 원달러 : 1124.30상승 4.713:55 05/12
  • 두바이유 : 68.55상승 0.2313:55 05/12
  • 금 : 65.54하락 1.213:55 05/12
  • [머니S포토] 이재명 지사 "기본정책으로 공정성 회복할 것"
  • [머니S포토] '제18회 자동차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세미나, 국민의례하는 '김기현' 대행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주먹 인사하는 전해철과 서영교
  • [머니S포토] 이재명 지사 "기본정책으로 공정성 회복할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